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6연패’ 한국전력, ‘최상급 공격수’ 비소토 영입
입력 2014.01.10 (13:51) 연합뉴스
6연패에 빠진 남자 프로배구 한국전력이 브라질 출신 새 공격수를 앞세워 반격을 노린다.

한국전력은 브라질 국가대표 공격수인 레안드로 비소토(30)를 새로 영입했다고 10일 발표했다.

한국전력은 소심한 공격으로 별 보탬이 못 된 밀로스 쿨라피치(몬테네그로)가 대퇴부 근육 통증을 호소하자 대체 선수 물색에 나섰다.

13일 입국하는 비소토는 이탈리아와 러시아리그를 거쳐 최근까지 브라질리그에서 뛰었다.

키 212㎝, 몸무게 97㎏인 비소토는 브라질 대표팀을 2010 월드리그 국제남자배구대회 우승, 2012년 런던올림픽 준우승으로 이끈 최상급 공격수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라이트에서 뛸 비소토는 타점 높은 강타로 한국전력의 화력을 한 단계 끌어올릴 것으로 예상된다.

신인 거포 전광인, 왼손 공격수 서재덕이 이끄는 한국전력은 외국인 선수의 도움을 받지 못해 올 시즌 최하위인 7위에 머무르고 있다.

절체절명의 위기를 맞아 지난해 12월 30일 강릉 경포대 바다에 선수단 전원이 입수하는 등 부진 탈출에 안간힘을 쏟는 한국전력이 시즌 중반부터 저력을 발휘할지 관심이 쏠린다.
  • ‘6연패’ 한국전력, ‘최상급 공격수’ 비소토 영입
    • 입력 2014-01-10 13:51:23
    연합뉴스
6연패에 빠진 남자 프로배구 한국전력이 브라질 출신 새 공격수를 앞세워 반격을 노린다.

한국전력은 브라질 국가대표 공격수인 레안드로 비소토(30)를 새로 영입했다고 10일 발표했다.

한국전력은 소심한 공격으로 별 보탬이 못 된 밀로스 쿨라피치(몬테네그로)가 대퇴부 근육 통증을 호소하자 대체 선수 물색에 나섰다.

13일 입국하는 비소토는 이탈리아와 러시아리그를 거쳐 최근까지 브라질리그에서 뛰었다.

키 212㎝, 몸무게 97㎏인 비소토는 브라질 대표팀을 2010 월드리그 국제남자배구대회 우승, 2012년 런던올림픽 준우승으로 이끈 최상급 공격수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라이트에서 뛸 비소토는 타점 높은 강타로 한국전력의 화력을 한 단계 끌어올릴 것으로 예상된다.

신인 거포 전광인, 왼손 공격수 서재덕이 이끄는 한국전력은 외국인 선수의 도움을 받지 못해 올 시즌 최하위인 7위에 머무르고 있다.

절체절명의 위기를 맞아 지난해 12월 30일 강릉 경포대 바다에 선수단 전원이 입수하는 등 부진 탈출에 안간힘을 쏟는 한국전력이 시즌 중반부터 저력을 발휘할지 관심이 쏠린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