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혜훈 “국민-대통령 소통방식 간극 좁혀야”
입력 2014.01.10 (15:27) 정치
새누리당 이혜훈 최고위원은 박근혜 대통령의 '불통 논란'과 관련해 국민과 대통령 간 소통 방식의 차이를 좁혀야 한다고 견해를 밝혔습니다.

이혜훈 최고위원은 오늘 한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면 대 면 소통을 바라는 국민과 비교해, 박 대통령은 SNS 같은 디지털 소통 방식을 더 편하게 여기는 것 같다며 두 방식의 간극을 줄이는 것이 좋지 않겠느냐고 말했습니다.

`이 최고위원은 국정에 바쁜 대통령 대신 참모와 대변인이 더 적극적으로 대국민 소통을 해야하지만, 최근 대변인의 역할이 보이지 않는다고 지적했습니다.
  • 이혜훈 “국민-대통령 소통방식 간극 좁혀야”
    • 입력 2014-01-10 15:27:14
    정치
새누리당 이혜훈 최고위원은 박근혜 대통령의 '불통 논란'과 관련해 국민과 대통령 간 소통 방식의 차이를 좁혀야 한다고 견해를 밝혔습니다.

이혜훈 최고위원은 오늘 한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면 대 면 소통을 바라는 국민과 비교해, 박 대통령은 SNS 같은 디지털 소통 방식을 더 편하게 여기는 것 같다며 두 방식의 간극을 줄이는 것이 좋지 않겠느냐고 말했습니다.

`이 최고위원은 국정에 바쁜 대통령 대신 참모와 대변인이 더 적극적으로 대국민 소통을 해야하지만, 최근 대변인의 역할이 보이지 않는다고 지적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