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드라마 감격시대 무대’ 관광 명소 된 촬영장
입력 2014.01.17 (06:20) 수정 2014.01.17 (07:36)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일제 강점기부터 70년대까지 이른바 주먹 세계를 다룬 (KBS) 드라마 감격시대가 이번주부터 방송이 시작됐습니다.

국내 촬영은 대부분 순천 드라마 세트장에서 하고 있는데 6,70년대를 배경으로 한 드라마나 영화의 단골 촬영장소여서 관광명소로도 주목받고 있다고 합니다.

최정민 기자입니다.

<리포트>

한중일 3나라 사나이들의 액션이 펼쳐지는 KBS 수목드라마 '감격시대'

일제 강점기부터의 근현대사가 배경입니다.

감독의 사인이 떨어지자 겨울 바람 속에서 배우들의 열연이 시작됩니다.

주 촬영장은 6,70년대 거리와 달동네가 재현된 전남 순천의 드라마 세트장.

10평 남짓한 선술집부터 일본어로 된 간판까지.

1940년대부터 70년대까지의 시대상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습니다.

<인터뷰> 안준용( 감격시대 연출) : "서민적인 공간과 웅장한 건물이 같이 있어 다양한 시대의 세팅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역시 70년대를 배경으로 40% 안팎의 시청률을 기록했던 제빵왕 김탁구도 이곳에서 탄생했습니다.

2006년 개장 이후 여기서 촬영한 작품만 50여 개

이런 명성을 타고 관광객이 한 해 30만 명에 달할 정도로 인기입니다.

<인터뷰> 박순금(서울시 구로구) : "태어나지 않았지만 시대적 배경을 꾸며놓고 부모님 세대와 소통할 수 있어서 좋습니다."

드라마의 단골 촬영장이 향수를 자극하는 관광명소로 부상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최정민입니다.
  • ‘드라마 감격시대 무대’ 관광 명소 된 촬영장
    • 입력 2014-01-17 06:22:08
    • 수정2014-01-17 07:36:35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일제 강점기부터 70년대까지 이른바 주먹 세계를 다룬 (KBS) 드라마 감격시대가 이번주부터 방송이 시작됐습니다.

국내 촬영은 대부분 순천 드라마 세트장에서 하고 있는데 6,70년대를 배경으로 한 드라마나 영화의 단골 촬영장소여서 관광명소로도 주목받고 있다고 합니다.

최정민 기자입니다.

<리포트>

한중일 3나라 사나이들의 액션이 펼쳐지는 KBS 수목드라마 '감격시대'

일제 강점기부터의 근현대사가 배경입니다.

감독의 사인이 떨어지자 겨울 바람 속에서 배우들의 열연이 시작됩니다.

주 촬영장은 6,70년대 거리와 달동네가 재현된 전남 순천의 드라마 세트장.

10평 남짓한 선술집부터 일본어로 된 간판까지.

1940년대부터 70년대까지의 시대상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습니다.

<인터뷰> 안준용( 감격시대 연출) : "서민적인 공간과 웅장한 건물이 같이 있어 다양한 시대의 세팅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역시 70년대를 배경으로 40% 안팎의 시청률을 기록했던 제빵왕 김탁구도 이곳에서 탄생했습니다.

2006년 개장 이후 여기서 촬영한 작품만 50여 개

이런 명성을 타고 관광객이 한 해 30만 명에 달할 정도로 인기입니다.

<인터뷰> 박순금(서울시 구로구) : "태어나지 않았지만 시대적 배경을 꾸며놓고 부모님 세대와 소통할 수 있어서 좋습니다."

드라마의 단골 촬영장이 향수를 자극하는 관광명소로 부상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최정민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