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다음 주부터 카드사 정보 유출 본인 피해 여부 확인 가능
입력 2014.01.17 (09:50) 경제
최근 카드사에서 고객 정보가 유출된 것과 관련해 다음주부터 고객 본인의 피해 여부 확인이 가능해집니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검찰에서 넘겨받은 고객 정보 유출 자료와 카드사 자체 조사 자료를 취합해 국민카드와 롯데카드, 농협은행에 피해 고객 자료를 넘기기로 했습니다.

이들 카드사는 내부 전산 작업을 거쳐 오는 20일부터 자사 홈페이지에 피해 여부 확인란을 개설할 예정입니다.

금융 당국 관계자는 급하게 유출 고객 정보를 공지하는 절차를 밟다 보니 카드사들이 현재로선 홈페이지에 확인란을 만들어 고객이 직접 확인하는 방법밖에 없다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이에 앞서 신용 평가사인 코리아크레딧뷰로 직원이 국민카드 5천3백만 건, 롯데카드 2천6백만 건, 농협은행 2천5백만 건 등 1억 건 넘는 고객 정보를 유출했다고 발표했습니다.
  • 다음 주부터 카드사 정보 유출 본인 피해 여부 확인 가능
    • 입력 2014-01-17 09:50:38
    경제
최근 카드사에서 고객 정보가 유출된 것과 관련해 다음주부터 고객 본인의 피해 여부 확인이 가능해집니다.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은 검찰에서 넘겨받은 고객 정보 유출 자료와 카드사 자체 조사 자료를 취합해 국민카드와 롯데카드, 농협은행에 피해 고객 자료를 넘기기로 했습니다.

이들 카드사는 내부 전산 작업을 거쳐 오는 20일부터 자사 홈페이지에 피해 여부 확인란을 개설할 예정입니다.

금융 당국 관계자는 급하게 유출 고객 정보를 공지하는 절차를 밟다 보니 카드사들이 현재로선 홈페이지에 확인란을 만들어 고객이 직접 확인하는 방법밖에 없다고 밝혔습니다.

검찰은 이에 앞서 신용 평가사인 코리아크레딧뷰로 직원이 국민카드 5천3백만 건, 롯데카드 2천6백만 건, 농협은행 2천5백만 건 등 1억 건 넘는 고객 정보를 유출했다고 발표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