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태국 ‘방콕 봉쇄’ 시위 중 폭탄 투척…수십 명 부상
입력 2014.01.17 (19:04) 국제
태국 방콕에서 반정부 시위대가 거리 행진을 벌이던 중 폭탄이 투척돼 수십 명이 다쳤습니다.

현지 경찰은 반정부 시위대가 오늘 시내에서 시위를 벌이던 중 시위대를 향해 폭탄이 투척돼 적어도 28명이 다쳤다며 폭탄을 던진 범인을 찾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지난해 11월부터 시위를 주도하고 있는 수텝 전 부총리는 시가행진에 참여하고 있었지만, 폭탄이 투척된 지점에서 100미터 가량 떨어져 있어 다치진 않았습니다.

태국 반정부 시위대는 잉락 친나왓 총리의 퇴진과 다음 달 2일로 예정된 조기총선의 연기를 요구하며 지난 13일부터 방콕 시내에서 시위를 벌이고 있습니다.
  • 태국 ‘방콕 봉쇄’ 시위 중 폭탄 투척…수십 명 부상
    • 입력 2014-01-17 19:04:34
    국제
태국 방콕에서 반정부 시위대가 거리 행진을 벌이던 중 폭탄이 투척돼 수십 명이 다쳤습니다.

현지 경찰은 반정부 시위대가 오늘 시내에서 시위를 벌이던 중 시위대를 향해 폭탄이 투척돼 적어도 28명이 다쳤다며 폭탄을 던진 범인을 찾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지난해 11월부터 시위를 주도하고 있는 수텝 전 부총리는 시가행진에 참여하고 있었지만, 폭탄이 투척된 지점에서 100미터 가량 떨어져 있어 다치진 않았습니다.

태국 반정부 시위대는 잉락 친나왓 총리의 퇴진과 다음 달 2일로 예정된 조기총선의 연기를 요구하며 지난 13일부터 방콕 시내에서 시위를 벌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