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원 팔달문 마당서 10대 불장난…피해없어
입력 2014.01.18 (10:26) 사회
경기도 수원 화성의 남쪽 문인 보물 402호 팔달문의 안쪽 마당에서 폐지를 태우던 지적장애인 18살 남모 군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화재 직후 수원 화성의 직원들이 달려오자 남 군이 5분 만에 스스로 불을 꺼 문화재 피해는 없었습니다.

남 군은 경찰 조사에서 손이 시려 갖고 가던 폐지에 불을 붙였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수원 팔달문 마당서 10대 불장난…피해없어
    • 입력 2014-01-18 10:26:20
    사회
경기도 수원 화성의 남쪽 문인 보물 402호 팔달문의 안쪽 마당에서 폐지를 태우던 지적장애인 18살 남모 군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화재 직후 수원 화성의 직원들이 달려오자 남 군이 5분 만에 스스로 불을 꺼 문화재 피해는 없었습니다.

남 군은 경찰 조사에서 손이 시려 갖고 가던 폐지에 불을 붙였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