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기재차관 “신흥국 위기 파급 땐 국내 영향…모니터링 강화”
입력 2014.01.26 (12:52) 경제
아르헨티나 등 신흥국 금융불안과 관련해 정부는 오늘 추경호 기획재정부 차관 주재로 한국은행, 금융위원회 등 관계기관과 함께 긴급 경제금융상황 점검회의를 열었습니다.

추경호 차관은 오늘 회의에서, "아르헨티나나 터키 등 신흥국과 직접 관련은 없지만, 영향이 파급될 경우 국내 금융 시장과 실물경제에도 영향이 불가피하다"고 진단했습니다.

이에 따라 정부 당국은 신흥국 시장 동향을 중심으로 국내외 경제 상황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할 계획입니다.

또, 시나리오별 위기관리계획을 점검하고 보완하고, 외채 구조 개선과 재정건전성 유지 등 대외건전성도 높이기로 했습니다.

이번 달 미국의 추가 양적완화 축소가 유력해지면서 아르헨티나와 터키 등 신흥국들은 통화가치가 급락하는 등 위기 상황을 맞고 있습니다.
  • 기재차관 “신흥국 위기 파급 땐 국내 영향…모니터링 강화”
    • 입력 2014-01-26 12:52:02
    경제
아르헨티나 등 신흥국 금융불안과 관련해 정부는 오늘 추경호 기획재정부 차관 주재로 한국은행, 금융위원회 등 관계기관과 함께 긴급 경제금융상황 점검회의를 열었습니다.

추경호 차관은 오늘 회의에서, "아르헨티나나 터키 등 신흥국과 직접 관련은 없지만, 영향이 파급될 경우 국내 금융 시장과 실물경제에도 영향이 불가피하다"고 진단했습니다.

이에 따라 정부 당국은 신흥국 시장 동향을 중심으로 국내외 경제 상황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할 계획입니다.

또, 시나리오별 위기관리계획을 점검하고 보완하고, 외채 구조 개선과 재정건전성 유지 등 대외건전성도 높이기로 했습니다.

이번 달 미국의 추가 양적완화 축소가 유력해지면서 아르헨티나와 터키 등 신흥국들은 통화가치가 급락하는 등 위기 상황을 맞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