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AI 확산 비상
경기·충청·대전 등에 ‘이동중지 명령’ 발동
입력 2014.01.27 (06:01) 수정 2014.01.27 (20:18)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조류 인플루엔자가 급격한 확산 조짐을 보이자 정부가 두번째 이동 중지 명령을 내렸습니다.

세종시와 대전시, 충남.북과 경기도 5곳입니다.

오늘 오전 6시, 조금전 부터인데요.

앞으로 12시 동안은 모든 축산인과 축산차량 이동이 금지됩니다.

최선중 기자입니다.

<리포트>

농림축산식품부가 오늘 오전 6시를 기해 경기도와 충청남북도·대전광역시· 세종특별자치시에 일시적 이동중지 명령을 내렸습니다.

<녹취> 여인홍(농림부 차관) : "이번 결정은 부여 소재 닭에서 고병원성 에이아이가 검출돼었고 천안에서도 의심심고가 들어와, 산발적으로 오염된 것을 보여 내린 결정이다"

이번 이동중지조치는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12시간 동안 닭과 오리,축산관계자, 축산 차량의 이동을 일시 정지하는 것으로 대상 농가와 차량은 23만 가구 4만대에 이릅니다.

농식품부가 이동중지 조치를 내린 것은 지난 19일 호남지역에 이어 이번이 두번째.

충남 부여 종계농장과 전남 해남 오리농가에서 고병원성 AI가 확진돼 고병원성 AI 확진 농가가 열흘 사이 18곳으로 늘어나면서 나온 긴급 조칩니다.

정부는 사흘(30일) 앞으로 다가온 설 연휴, 고향을 찾는 귀성객들에 대한 행동 요령도 발표했습니다.

정부는 귀성객들이 축산농가나 철새 도래지 방문을 최대한 자제하고, 불가피할 경우 반드시 차량을 소독하고, 배설물을 밟지 말 것을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최선중입니다.
  • 경기·충청·대전 등에 ‘이동중지 명령’ 발동
    • 입력 2014-01-27 06:04:13
    • 수정2014-01-27 20:18:24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조류 인플루엔자가 급격한 확산 조짐을 보이자 정부가 두번째 이동 중지 명령을 내렸습니다.

세종시와 대전시, 충남.북과 경기도 5곳입니다.

오늘 오전 6시, 조금전 부터인데요.

앞으로 12시 동안은 모든 축산인과 축산차량 이동이 금지됩니다.

최선중 기자입니다.

<리포트>

농림축산식품부가 오늘 오전 6시를 기해 경기도와 충청남북도·대전광역시· 세종특별자치시에 일시적 이동중지 명령을 내렸습니다.

<녹취> 여인홍(농림부 차관) : "이번 결정은 부여 소재 닭에서 고병원성 에이아이가 검출돼었고 천안에서도 의심심고가 들어와, 산발적으로 오염된 것을 보여 내린 결정이다"

이번 이동중지조치는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12시간 동안 닭과 오리,축산관계자, 축산 차량의 이동을 일시 정지하는 것으로 대상 농가와 차량은 23만 가구 4만대에 이릅니다.

농식품부가 이동중지 조치를 내린 것은 지난 19일 호남지역에 이어 이번이 두번째.

충남 부여 종계농장과 전남 해남 오리농가에서 고병원성 AI가 확진돼 고병원성 AI 확진 농가가 열흘 사이 18곳으로 늘어나면서 나온 긴급 조칩니다.

정부는 사흘(30일) 앞으로 다가온 설 연휴, 고향을 찾는 귀성객들에 대한 행동 요령도 발표했습니다.

정부는 귀성객들이 축산농가나 철새 도래지 방문을 최대한 자제하고, 불가피할 경우 반드시 차량을 소독하고, 배설물을 밟지 말 것을 당부했습니다.

KBS 뉴스 최선중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