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본 하시모토 시장, ‘위안부’ 또 막말
입력 2014.01.27 (16:54) 국제
지난해 위안부 관련 망언을 했던 일본 유신회 공동대표인 하시모토 오사카 시장이, NHK `모미이' 회장의 `위안부' 관련 망언을 두둔하고 나서 또 물의를 빚고 있습니다.

`하시모토 도루' 오사카 시장은 오늘, 오사카 시청 기자단과의 간담회에서 NHK `모미이 가쓰토' 회장이 위안부는 `전쟁을 하는 어느 나라에도 있었다'고 말한 것에 대해 그것이 정론이라고 말했습니다.

하시모토 시장은 `모미이 회장의 주장을 반박할 수 있는 사람은 없다'며, 자신이 말해 온 것과 똑같다'고 강조했습니다.

하시모토 시장은 지난해 5월, `전쟁 때 위안부는 필요했다'는 등 망언을 했습니다.
  • 일본 하시모토 시장, ‘위안부’ 또 막말
    • 입력 2014-01-27 16:54:48
    국제
지난해 위안부 관련 망언을 했던 일본 유신회 공동대표인 하시모토 오사카 시장이, NHK `모미이' 회장의 `위안부' 관련 망언을 두둔하고 나서 또 물의를 빚고 있습니다.

`하시모토 도루' 오사카 시장은 오늘, 오사카 시청 기자단과의 간담회에서 NHK `모미이 가쓰토' 회장이 위안부는 `전쟁을 하는 어느 나라에도 있었다'고 말한 것에 대해 그것이 정론이라고 말했습니다.

하시모토 시장은 `모미이 회장의 주장을 반박할 수 있는 사람은 없다'며, 자신이 말해 온 것과 똑같다'고 강조했습니다.

하시모토 시장은 지난해 5월, `전쟁 때 위안부는 필요했다'는 등 망언을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