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교통시설 개선하니 사고 절감 효과 ‘톡톡’
입력 2014.02.05 (09:51) 수정 2014.02.05 (10:29)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교통사고는 운전자의 부주의로 발생하기도 하지만, 잘못된 도로 설계나 신호체계가 원인이 되기도 하죠.

교통사고가 잇따르는 사고 다발 지역들이 단순한 시설 개선만으로 사고 절감 효과를 보고 있습니다.

최광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서울의 한 교차로입니다.

세 방향에서 버스 전용차로가 합쳐지는데다 여러 차선도 복잡하게 얽혀 있습니다.

도로안내 표지판까지 부실하다 보니, 서울 교차로 가운데 교통사고 발생 2위라는 불명예를 안고 있습니다.

<인터뷰> 한충희(서울시 성북구) : "여기는 초행길에 저쪽 차선으로 못가는 부분도 있는데 모르는 분이 지나가는 분들도 있고 해서 사고날 염려가 많은 것 같아요."

최근 3년간 130여 건의 사고가 났던 이 곳도 잘못된 구조가 원인이란 지적을 받아왔습니다.

횡단보도가 곧바로 이어져 있지 않다는 이유로 무단횡단을 하는 사람들이 많다 보니, 각종 사고가 끊이지 않았던 겁니다.

이에 따라 꺾어진 형태로 돼 있던 횡단보도를 직선 형태로 바꾸니 무단횡단을 하는 사람들의 수도, 사고 빈도도 줄었습니다.

초등학교 앞 도로는 횡단보도의 길이를 줄이고, 무단횡단 상습지역엔 중앙선에 울타리를 설치하는 등 사고 다발지역 260여 곳의 시설을 개선했더니, 사고 건수는 22% 정도, 사상자 수도 24% 가량 줄었습니다.

<인터뷰> 최정수(서울시 교통운영팀장) : "과연 도로구조학적으로 어떤 문제가 있는지를 상의해 보고 거기에서 나온 문제점을 현장 개선에 반영해서..."

서울시는 올해도 20여 곳에서 시설 개선 작업을 벌일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최광호입니다.
  • 교통시설 개선하니 사고 절감 효과 ‘톡톡’
    • 입력 2014-02-05 10:03:14
    • 수정2014-02-05 10:29:43
    930뉴스
<앵커 멘트>

교통사고는 운전자의 부주의로 발생하기도 하지만, 잘못된 도로 설계나 신호체계가 원인이 되기도 하죠.

교통사고가 잇따르는 사고 다발 지역들이 단순한 시설 개선만으로 사고 절감 효과를 보고 있습니다.

최광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서울의 한 교차로입니다.

세 방향에서 버스 전용차로가 합쳐지는데다 여러 차선도 복잡하게 얽혀 있습니다.

도로안내 표지판까지 부실하다 보니, 서울 교차로 가운데 교통사고 발생 2위라는 불명예를 안고 있습니다.

<인터뷰> 한충희(서울시 성북구) : "여기는 초행길에 저쪽 차선으로 못가는 부분도 있는데 모르는 분이 지나가는 분들도 있고 해서 사고날 염려가 많은 것 같아요."

최근 3년간 130여 건의 사고가 났던 이 곳도 잘못된 구조가 원인이란 지적을 받아왔습니다.

횡단보도가 곧바로 이어져 있지 않다는 이유로 무단횡단을 하는 사람들이 많다 보니, 각종 사고가 끊이지 않았던 겁니다.

이에 따라 꺾어진 형태로 돼 있던 횡단보도를 직선 형태로 바꾸니 무단횡단을 하는 사람들의 수도, 사고 빈도도 줄었습니다.

초등학교 앞 도로는 횡단보도의 길이를 줄이고, 무단횡단 상습지역엔 중앙선에 울타리를 설치하는 등 사고 다발지역 260여 곳의 시설을 개선했더니, 사고 건수는 22% 정도, 사상자 수도 24% 가량 줄었습니다.

<인터뷰> 최정수(서울시 교통운영팀장) : "과연 도로구조학적으로 어떤 문제가 있는지를 상의해 보고 거기에서 나온 문제점을 현장 개선에 반영해서..."

서울시는 올해도 20여 곳에서 시설 개선 작업을 벌일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최광호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