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경촌·정순택 주교 서임식 열려
입력 2014.02.05 (15:30) 문화
천주교 서울대교구는 보좌 주교로 임명된 유경촌, 정순택 주교의 서품식을 열었습니다.

염수정 추기경은 오늘 훈시를 통해 주교직은 영예가 아니라 임무라며 신도들을 위해 목숨까지 내놓을 수 있는 주교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새로 임명된 유경춘 주교는 유인촌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의 동생이며 정순택 주교는 서울대 공대를 졸업한 뒤 사제가 된 경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 유경촌·정순택 주교 서임식 열려
    • 입력 2014-02-05 15:30:59
    문화
천주교 서울대교구는 보좌 주교로 임명된 유경촌, 정순택 주교의 서품식을 열었습니다.

염수정 추기경은 오늘 훈시를 통해 주교직은 영예가 아니라 임무라며 신도들을 위해 목숨까지 내놓을 수 있는 주교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새로 임명된 유경춘 주교는 유인촌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의 동생이며 정순택 주교는 서울대 공대를 졸업한 뒤 사제가 된 경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