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다단계 업체 지난해 4분기 7곳 증가…모두 112곳 영업
입력 2014.02.05 (19:13) 경제
지난해 말 현재 우리나라에서 영업중인 다단계 업체가 소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지난해 4분기에 4개 사업자가 폐업하고 11개 사업자가 새로 등록해 다단계 업체가 전분기보다 7곳이 늘어난 112곳이 영업중이라고 밝혔습니다.

다단계 판매업 등록업체는 지난 2012년 1분기에 71개사를 기록한 뒤 7분기 연속 증가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공정위는 이와 함께 휴먼리빙 등 5개 업체는 공제 조합과 계약이 해지돼 다단계 영업을 할 수 없게 됨에 따라 거래시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습니다.
  • 다단계 업체 지난해 4분기 7곳 증가…모두 112곳 영업
    • 입력 2014-02-05 19:13:06
    경제
지난해 말 현재 우리나라에서 영업중인 다단계 업체가 소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지난해 4분기에 4개 사업자가 폐업하고 11개 사업자가 새로 등록해 다단계 업체가 전분기보다 7곳이 늘어난 112곳이 영업중이라고 밝혔습니다.

다단계 판매업 등록업체는 지난 2012년 1분기에 71개사를 기록한 뒤 7분기 연속 증가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공정위는 이와 함께 휴먼리빙 등 5개 업체는 공제 조합과 계약이 해지돼 다단계 영업을 할 수 없게 됨에 따라 거래시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