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마포대교서 30대 투신, 10분만에 구조
입력 2014.02.21 (15:18) 사회
오늘 낮 12시 반쯤 서울 마포대교 남단 난간에서 30살 최모씨가 강으로 투신했다, 행인의 신고로 10여 분 만에 구조됐습니다.

경찰은 최씨가 삶을 비관해 투신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마포대교서 30대 투신, 10분만에 구조
    • 입력 2014-02-21 15:18:26
    사회
오늘 낮 12시 반쯤 서울 마포대교 남단 난간에서 30살 최모씨가 강으로 투신했다, 행인의 신고로 10여 분 만에 구조됐습니다.

경찰은 최씨가 삶을 비관해 투신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