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북 김정은 위원장 부인 이설주 두번째 임신 가능성”
입력 2014.02.21 (19:09) 수정 2014.02.21 (23:59) 정치
북한 김정은 국방위 제1위원장의 부인 이설주가 두번째 아이를 임신했다는 분석이 제기됐습니다.

세종연구소 정성장 수석연구위원은 최근 리설주가 김 위원장과 함께 공식석상에 나타난 사진을 분석한 결과, "현재 임신 3개월에서 5개월 정도 된 것 같으며, 올 여름에 출산할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정성장 위원은 지난 18일자 노동신문이 1면에 공개한 김정은과 리설주의 군 체육경기 관람사진 분석결과, 지난 2012년 첫 임신때처럼 체형이 변하고 임산부가 주로 입는 야외복을 착용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김 위원장과 부인 이설주 사이에는 딸이 있으며, 이 같은 사실은 지난해 북한을 방문한 미국 농구스타 데니스 로드먼에 의해 확인된 바 있습니다.
  • “북 김정은 위원장 부인 이설주 두번째 임신 가능성”
    • 입력 2014-02-21 19:09:33
    • 수정2014-02-21 23:59:38
    정치
북한 김정은 국방위 제1위원장의 부인 이설주가 두번째 아이를 임신했다는 분석이 제기됐습니다.

세종연구소 정성장 수석연구위원은 최근 리설주가 김 위원장과 함께 공식석상에 나타난 사진을 분석한 결과, "현재 임신 3개월에서 5개월 정도 된 것 같으며, 올 여름에 출산할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정성장 위원은 지난 18일자 노동신문이 1면에 공개한 김정은과 리설주의 군 체육경기 관람사진 분석결과, 지난 2012년 첫 임신때처럼 체형이 변하고 임산부가 주로 입는 야외복을 착용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김 위원장과 부인 이설주 사이에는 딸이 있으며, 이 같은 사실은 지난해 북한을 방문한 미국 농구스타 데니스 로드먼에 의해 확인된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