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당초 장소는 다른 리조트…변경 이유는?
입력 2014.02.21 (21:44) 수정 2014.02.21 (22:1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애초 부산외대 학생들은 붕괴된 마우나 리조트가 아닌 다른 리조트에 묵을 예정이었습니다만 행사 2주를 앞두고 갑자기 장소가 변경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유가 뭔지 공웅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부산외대 신입생 환영회는 붕괴 사고를 일으킨 마우나 리조트가 아닌 다른 리조트에서 진행할 예정이었습니다.

하지만, 행사대행업체가 구두 가계약까지 했지만, 이 리조트가 인원이 적다며 계약을 취소해버려 마지막 찾은 곳이 마우나 리조트였습니다.

<인터뷰> 정유권(부산외대 총학생회장) : " 켄싱턴 리조트에 들어갈 수 있다는 조건에서 저희가 (대행업체와) 계약을 했기 때문에 무조건 갈 수 있다고 생각하고...."

대행업체에 장소섭외를 맡긴 총학생회는 계약위반 사항이었지만 계약 취소를 통보할 수 없었습니다.

이미 환영회가 2주 밖에 남지 않은데다 계약서에 장소 변경으로 인한 손해를 보상받을 수 있는 내용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녹취> 행사 대행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이렇게 총학에서 뭐 운영하거나 단과대 이런 행사들 같은 경우에는 (계약서를) 안 쓰는 경우들도 있거든요. 서로 믿고 가자.."

또 대행업체는 사전 안전 점검도, 안전요원 배치도 하지 않았습니다.

예산 8천만 원이 넘는 큰 행사를 치러본 적 없는 학생회는 대행업체에 끌려다니기만 한 겁니다.

한편, 경찰은 마우나 리조트에 대해 압수수색을 벌인 데 이어 대학 총학생회와 대행업체 간 관행화된 리베이트 부분에 대해서도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공웅조입니다.
  • 당초 장소는 다른 리조트…변경 이유는?
    • 입력 2014-02-21 21:45:12
    • 수정2014-02-21 22:10:45
    뉴스 9
<앵커 멘트>

애초 부산외대 학생들은 붕괴된 마우나 리조트가 아닌 다른 리조트에 묵을 예정이었습니다만 행사 2주를 앞두고 갑자기 장소가 변경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유가 뭔지 공웅조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부산외대 신입생 환영회는 붕괴 사고를 일으킨 마우나 리조트가 아닌 다른 리조트에서 진행할 예정이었습니다.

하지만, 행사대행업체가 구두 가계약까지 했지만, 이 리조트가 인원이 적다며 계약을 취소해버려 마지막 찾은 곳이 마우나 리조트였습니다.

<인터뷰> 정유권(부산외대 총학생회장) : " 켄싱턴 리조트에 들어갈 수 있다는 조건에서 저희가 (대행업체와) 계약을 했기 때문에 무조건 갈 수 있다고 생각하고...."

대행업체에 장소섭외를 맡긴 총학생회는 계약위반 사항이었지만 계약 취소를 통보할 수 없었습니다.

이미 환영회가 2주 밖에 남지 않은데다 계약서에 장소 변경으로 인한 손해를 보상받을 수 있는 내용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녹취> 행사 대행업체 관계자(음성변조) : "이렇게 총학에서 뭐 운영하거나 단과대 이런 행사들 같은 경우에는 (계약서를) 안 쓰는 경우들도 있거든요. 서로 믿고 가자.."

또 대행업체는 사전 안전 점검도, 안전요원 배치도 하지 않았습니다.

예산 8천만 원이 넘는 큰 행사를 치러본 적 없는 학생회는 대행업체에 끌려다니기만 한 겁니다.

한편, 경찰은 마우나 리조트에 대해 압수수색을 벌인 데 이어 대학 총학생회와 대행업체 간 관행화된 리베이트 부분에 대해서도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 뉴스 공웅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