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손 맞잡은 팀추월 ‘연아야, 꼭 이겨줄께’
입력 2014.02.22 (01:14) 수정 2014.02.22 (01:35) 포토뉴스
손 맞잡은 팀추월 ‘연아야, 꼭 이겨줄께’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이승훈, 주형준, 김철민이 21일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 추월 경기에서 러시아와 맞대결 출발에 앞서 손을 맞잡고 있다.

이승훈 ‘기록 나쁘지 않은데?’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이승훈이 21일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 추월 경기에서 러시아와 맞대결을 벌인 뒤 기록을 확인하기위해 전광판을 올려다보고 있다. 남자 팀은 러시아를 가볍게 꺾고 4강에 진출했다.
침착하게 질주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이승훈, 주형준, 김철민이 21일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 추월 경기에서 러시아와 맞대결을 벌이며 질주하고 있다. 남자 팀은 러시아를 가볍게 꺾고 4강에 진출했다.
끝날때까지 끝난게 아니다!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이승훈(3번), 주형준(1번), 김철민(2번)이 22일 오전(한국시간)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 추월 준결승에서 캐나다와 맞붙어 이를 악물고 질주하고 있다. 결승진출, 은메달 확보.
이승훈 ‘우린 꼭 해낼 수 있어’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이승훈(오른쪽)과 주형준이 22일 오전(한국시간)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 추월 준결승 경기에 앞서 서로의 손을 잡아주고 있다. 결승진출, 은메달 확보.
이승훈 드디어 메달 레이스!
한국 남자 스피드스케이팅의 이승훈이 21일(현지시간)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 추월 경기에서 캐나다를 꺾고 결승에 진출한 뒤 관중석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최선을 다했지만…’
한국 여자 스피드스케이팅의 김보름, 양신영, 노선영(왼쪽부터)이 21일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팀 추월 경기에서 일본에 패한 뒤 아쉬워 하고 있다.
앞만보고 질주!
한국 여자 스피드스케이팅의 노선영, 김보름, 양신영이 21일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팀 추월 경기에서 일본을 상대로 역주하고 있다.
혼신의 질주
한국 여자 스피드스케이팅의 노선영, 김보름, 양신영이 21일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팀 추월 경기에서 일본을 상대로 역주하고 있다.
‘이게 꿈이였으면…’
한국 여자 스피드스케이팅의 노선영이 21일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팀 추월 경기에서 레이스를 마친 뒤 숨을 몰아쉬고 있다.
  • 손 맞잡은 팀추월 ‘연아야, 꼭 이겨줄께’
    • 입력 2014-02-22 01:14:24
    • 수정2014-02-22 01:35:33
    포토뉴스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이승훈, 주형준, 김철민이 21일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 추월 경기에서 러시아와 맞대결 출발에 앞서 손을 맞잡고 있다.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이승훈, 주형준, 김철민이 21일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 추월 경기에서 러시아와 맞대결 출발에 앞서 손을 맞잡고 있다.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이승훈, 주형준, 김철민이 21일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 추월 경기에서 러시아와 맞대결 출발에 앞서 손을 맞잡고 있다.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이승훈, 주형준, 김철민이 21일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 추월 경기에서 러시아와 맞대결 출발에 앞서 손을 맞잡고 있다.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이승훈, 주형준, 김철민이 21일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 추월 경기에서 러시아와 맞대결 출발에 앞서 손을 맞잡고 있다.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이승훈, 주형준, 김철민이 21일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 추월 경기에서 러시아와 맞대결 출발에 앞서 손을 맞잡고 있다.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이승훈, 주형준, 김철민이 21일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 추월 경기에서 러시아와 맞대결 출발에 앞서 손을 맞잡고 있다.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이승훈, 주형준, 김철민이 21일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 추월 경기에서 러시아와 맞대결 출발에 앞서 손을 맞잡고 있다.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이승훈, 주형준, 김철민이 21일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 추월 경기에서 러시아와 맞대결 출발에 앞서 손을 맞잡고 있다.

한국 스피드스케이팅의 이승훈, 주형준, 김철민이 21일 러시아 소치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 추월 경기에서 러시아와 맞대결 출발에 앞서 손을 맞잡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