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일, 다음 달 국제기구에 방공구역 제기”
입력 2014.02.27 (11:30) 수정 2014.02.27 (12:04) 국제
미국과 일본이 중국의 동중국해 방공식별구역 설정에 대응하기 위해 다음달 열릴 국제민간항공기구 이사회에서 방공식별구역 문제를 동시에 제기할 방침이라고 교도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미일 양국 정부는 민항기에 비행계획 제출을 의무화한 중국의 조처가 유엔 해양법 조약에 저촉되고, 조약이 정하는 '공해 상공 비행의 자유'를 보호할 필요가 있다는 점에 공감했다고 통신은 전했습니다.
  • “미·일, 다음 달 국제기구에 방공구역 제기”
    • 입력 2014-02-27 11:30:42
    • 수정2014-02-27 12:04:35
    국제
미국과 일본이 중국의 동중국해 방공식별구역 설정에 대응하기 위해 다음달 열릴 국제민간항공기구 이사회에서 방공식별구역 문제를 동시에 제기할 방침이라고 교도통신이 보도했습니다.

미일 양국 정부는 민항기에 비행계획 제출을 의무화한 중국의 조처가 유엔 해양법 조약에 저촉되고, 조약이 정하는 '공해 상공 비행의 자유'를 보호할 필요가 있다는 점에 공감했다고 통신은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