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오석 “2017년까지 러시아 관광객 35만 명 유치”
입력 2014.02.27 (11:52) 수정 2014.02.27 (12:03) 경제
현오석 경제부총리가 2017년까지 러시아 관광객을 35만명 이상 유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현 부총리는 대외경제장관 회의에서 지난해 한·러 정상회담을 통해 비자 면제협정을 체결하는 등 러시아 관광객 유치를 위한 여건이 성숙됐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또, 러시아는 해외여행 소비액이 세계 5위로 특히 의료관광 수요가 급성장하고 있다며, 이들 성향에 맞는 관광상품을 개발하고 전문 인력을 확보할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 밖에, 대외원조 등 개발협력 사업에 민간 기업을 참여시키는 등 기업들의 해외진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 현오석 “2017년까지 러시아 관광객 35만 명 유치”
    • 입력 2014-02-27 11:52:23
    • 수정2014-02-27 12:03:56
    경제
현오석 경제부총리가 2017년까지 러시아 관광객을 35만명 이상 유치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현 부총리는 대외경제장관 회의에서 지난해 한·러 정상회담을 통해 비자 면제협정을 체결하는 등 러시아 관광객 유치를 위한 여건이 성숙됐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또, 러시아는 해외여행 소비액이 세계 5위로 특히 의료관광 수요가 급성장하고 있다며, 이들 성향에 맞는 관광상품을 개발하고 전문 인력을 확보할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이 밖에, 대외원조 등 개발협력 사업에 민간 기업을 참여시키는 등 기업들의 해외진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