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카데미 시상식 ‘진짜 승자’는 삼성전자”
입력 2014.03.04 (02:51) 연합뉴스
삼성전자가 제86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0관왕 '그래비티'와 작품상 수상작 '노예 12년'을 제친 '진짜 우승자'라는 평가가 미국 언론에서 나왔다.

3일(현지시간) 로스앤젤레스타임스 등 미국 언론은 아카데미 시상식 사회자 엘렌 드제너러스가 삼성 갤럭시 휴대전화로 찍은 '셀카'가 소셜미디어네크워크(SNS)에서 '금메달'을 땄다고 전했다.

드제너러스는 객석을 돌아다니며 참석한 스타 배우들과 '셀카'를 찍는 분방한 스타일로 시상식을 진행해 눈길을 끌었다.

드제너러스가 브래드 피트와 앤젤리나 졸리, 제니퍼 로런스, 줄리아 로버츠, 메릴 스트립, 브래들리 쿠퍼 등과 함께 찍은 '셀카'는 특히 트위터에서 무려 270만회 리트윗과 140만회 '좋아요'를 받는 등 SNS에서 엄청난 인기를 누렸다.

리트윗 회수 270만번은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2012년 대통령 선거에서 승리한 뒤 올린 글이 세운 최다 리트윗 기록 77만8천건을 훌쩍 뛰어넘었다.

드제너러스의 '셀카'는 모두 삼성전자 갤럭시 휴대전화로 찍은 것이며 드제너러스가 흰색 갤럭시 휴대전화를 들고 다니며 스타들과 사진을 촬영하는 모습은 생방송과 수많은 보도 사진을 통해 전 세계에 전파됐다.

로스앤젤레스타임스는 "애플과 경쟁하는 삼성전자에 획기전인 순간"이라고 표현했다.

익명을 요구한 아카데미 관계자는 "삼성전자 측에서 드제너러스에 갤럭시 휴대전화로 뭔가 해달란 요청은 하지 않았던 것으로 알고 있지만 드제너러스의 '셀카' 퍼포먼스로 갤럭시 휴대전화에 대한 관심과 인기가 치솟는 것을 당연한 것"이라고 말했다.

검색 엔진 랜드의 대니 설리번 편집인은 "삼성전자가 트위터에서 신기록을 세우는데 사용된 기기라는 사실이 하나도 놀랍지 않다"면서 "아주 멋진 전략이었다"고 평가했다.
  • “아카데미 시상식 ‘진짜 승자’는 삼성전자”
    • 입력 2014-03-04 02:51:11
    연합뉴스
삼성전자가 제86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0관왕 '그래비티'와 작품상 수상작 '노예 12년'을 제친 '진짜 우승자'라는 평가가 미국 언론에서 나왔다.

3일(현지시간) 로스앤젤레스타임스 등 미국 언론은 아카데미 시상식 사회자 엘렌 드제너러스가 삼성 갤럭시 휴대전화로 찍은 '셀카'가 소셜미디어네크워크(SNS)에서 '금메달'을 땄다고 전했다.

드제너러스는 객석을 돌아다니며 참석한 스타 배우들과 '셀카'를 찍는 분방한 스타일로 시상식을 진행해 눈길을 끌었다.

드제너러스가 브래드 피트와 앤젤리나 졸리, 제니퍼 로런스, 줄리아 로버츠, 메릴 스트립, 브래들리 쿠퍼 등과 함께 찍은 '셀카'는 특히 트위터에서 무려 270만회 리트윗과 140만회 '좋아요'를 받는 등 SNS에서 엄청난 인기를 누렸다.

리트윗 회수 270만번은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2012년 대통령 선거에서 승리한 뒤 올린 글이 세운 최다 리트윗 기록 77만8천건을 훌쩍 뛰어넘었다.

드제너러스의 '셀카'는 모두 삼성전자 갤럭시 휴대전화로 찍은 것이며 드제너러스가 흰색 갤럭시 휴대전화를 들고 다니며 스타들과 사진을 촬영하는 모습은 생방송과 수많은 보도 사진을 통해 전 세계에 전파됐다.

로스앤젤레스타임스는 "애플과 경쟁하는 삼성전자에 획기전인 순간"이라고 표현했다.

익명을 요구한 아카데미 관계자는 "삼성전자 측에서 드제너러스에 갤럭시 휴대전화로 뭔가 해달란 요청은 하지 않았던 것으로 알고 있지만 드제너러스의 '셀카' 퍼포먼스로 갤럭시 휴대전화에 대한 관심과 인기가 치솟는 것을 당연한 것"이라고 말했다.

검색 엔진 랜드의 대니 설리번 편집인은 "삼성전자가 트위터에서 신기록을 세우는데 사용된 기기라는 사실이 하나도 놀랍지 않다"면서 "아주 멋진 전략이었다"고 평가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