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프로당구 선수, 10대 여선수 폭행 등 혐의 피소
입력 2014.03.04 (07:16) 사회
국가대표 출신 프로당구 선수가 자신에게 훈련받던 10대 여자 당구 선수로부터 폭행 등의 혐의로 피소됐습니다.

서울 동대문경찰서는 강원당구연맹 소속 19살 여자 선수를 폭행하고 강제 추행한 혐의로 프로 당구선수 51살 박 모씨를 조사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습니다.

박 씨는 지난 2011년 말부터 6개월여 간 이 선수를 당구 큐로 상습 폭행하고 자신의 숙소로 부른 뒤 포옹을 하는 등 강제로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프로당구 선수, 10대 여선수 폭행 등 혐의 피소
    • 입력 2014-03-04 07:16:41
    사회
국가대표 출신 프로당구 선수가 자신에게 훈련받던 10대 여자 당구 선수로부터 폭행 등의 혐의로 피소됐습니다.

서울 동대문경찰서는 강원당구연맹 소속 19살 여자 선수를 폭행하고 강제 추행한 혐의로 프로 당구선수 51살 박 모씨를 조사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습니다.

박 씨는 지난 2011년 말부터 6개월여 간 이 선수를 당구 큐로 상습 폭행하고 자신의 숙소로 부른 뒤 포옹을 하는 등 강제로 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