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학교폭력, 사이버·언어 폭력 대응 강화한다”
입력 2014.03.04 (15:05) 사회
자녀 휴대전화에 학교폭력으로 의심되는 메시지가 수신될 경우 이를 부모들에게 안내하는 '학교폭력 의심문자 알림서비스'가 올 하반기부터 일반에 무료 공급됩니다.

또 학교내 학교폭력 심의기구가 사이버폭력을 심의할때 물리적 폭력과 동일한 수준에서 처벌할 수 있도록 관련 지침이 강화됩니다.

정부는 오늘 정부 서울청사에서 정홍원 국무총리 주재로 관계 부처 회의를 열고 이같은 내용의 학교 폭력 대책을 심의.의결했습니다.

정부는 사이버 폭력과 언어폭력 폐해를 줄이기 위해 앱 기반 '학교폭력 의심문자 서비스'를 올 하반기 무료 공급하고 학교폭력 자치위원회의 선도 지침도 물리적 폭력 수준과 동일한 수준으로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또 지난해 도입한 학교폭력전담 경찰관을 오는 2015년까지 1,138명으로 대폭 늘리는 등 부처별 학교폭력 세부과제를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 “학교폭력, 사이버·언어 폭력 대응 강화한다”
    • 입력 2014-03-04 15:05:42
    사회
자녀 휴대전화에 학교폭력으로 의심되는 메시지가 수신될 경우 이를 부모들에게 안내하는 '학교폭력 의심문자 알림서비스'가 올 하반기부터 일반에 무료 공급됩니다.

또 학교내 학교폭력 심의기구가 사이버폭력을 심의할때 물리적 폭력과 동일한 수준에서 처벌할 수 있도록 관련 지침이 강화됩니다.

정부는 오늘 정부 서울청사에서 정홍원 국무총리 주재로 관계 부처 회의를 열고 이같은 내용의 학교 폭력 대책을 심의.의결했습니다.

정부는 사이버 폭력과 언어폭력 폐해를 줄이기 위해 앱 기반 '학교폭력 의심문자 서비스'를 올 하반기 무료 공급하고 학교폭력 자치위원회의 선도 지침도 물리적 폭력 수준과 동일한 수준으로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또 지난해 도입한 학교폭력전담 경찰관을 오는 2015년까지 1,138명으로 대폭 늘리는 등 부처별 학교폭력 세부과제를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