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 무한돌보미 2만5천명으로 확대
입력 2014.03.04 (16:38) 사회
경기도가 생활고를 비관한 가족 동반 자살 등을 막기 위해 복지 사각지대 해소 종합대책을 마련해 발표했습니다.

경기도는 지역 내 통장과 이장, 자원봉사자로 구성된 '무한돌보미'를 현재 만2천명에서 2만5천명으로 확대하고, 우체국 집배원, 한전 검침원 등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우편물 누적이나 전기세 체납자 등 잠재적 수급대상자를 시군에 제보하는 시스템을 마련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현재 도내에는 복지담당 공무원 2천3백여 명이 1인당 432명씩, 도내 저소득층 103만 명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 경기 무한돌보미 2만5천명으로 확대
    • 입력 2014-03-04 16:38:26
    사회
경기도가 생활고를 비관한 가족 동반 자살 등을 막기 위해 복지 사각지대 해소 종합대책을 마련해 발표했습니다.

경기도는 지역 내 통장과 이장, 자원봉사자로 구성된 '무한돌보미'를 현재 만2천명에서 2만5천명으로 확대하고, 우체국 집배원, 한전 검침원 등과 업무협약을 체결해 우편물 누적이나 전기세 체납자 등 잠재적 수급대상자를 시군에 제보하는 시스템을 마련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현재 도내에는 복지담당 공무원 2천3백여 명이 1인당 432명씩, 도내 저소득층 103만 명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