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빛둥둥섬 시행자 직영 전환…다음달 일부 개장
입력 2014.03.04 (20:09) 사회
운영사를 찾지 못해 4년 동안 방치된 한강 세빛둥둥섬이 시행사 일부 직영체제로 전환됩니다.

서울시는 사업시행자인 플로섬이 컨벤션 업체와 베이커리 카페, 편의점과 직접 임대차 계약을 해 다음달 일부 시설을 조기 개장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플로섬은 당초 세빛둥둥섬 운영사를 선정할 계획이었으나 경기 침체로 운영사 선정에 어려움을 겪어왔습니다.

한강 반포대교 남단에 설치된 세계 최대규모의 인공섬인 세빛둥둥섬은 오세훈 전 서울시장 시절 천390억 원을 들여 2011년 완공됐으나 경제성 부족과 부실시공이 지적돼 4년째 방치되고 있습니다.

한편 서울시의회는 오늘 플로섬이 서울시에 사업계획서를 제출해 심의를 받도록 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 '세빛둥둥섬 공공성 확보에 관한 조례안'을 통과시켰습니다.
  • 세빛둥둥섬 시행자 직영 전환…다음달 일부 개장
    • 입력 2014-03-04 20:09:46
    사회
운영사를 찾지 못해 4년 동안 방치된 한강 세빛둥둥섬이 시행사 일부 직영체제로 전환됩니다.

서울시는 사업시행자인 플로섬이 컨벤션 업체와 베이커리 카페, 편의점과 직접 임대차 계약을 해 다음달 일부 시설을 조기 개장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플로섬은 당초 세빛둥둥섬 운영사를 선정할 계획이었으나 경기 침체로 운영사 선정에 어려움을 겪어왔습니다.

한강 반포대교 남단에 설치된 세계 최대규모의 인공섬인 세빛둥둥섬은 오세훈 전 서울시장 시절 천390억 원을 들여 2011년 완공됐으나 경제성 부족과 부실시공이 지적돼 4년째 방치되고 있습니다.

한편 서울시의회는 오늘 플로섬이 서울시에 사업계획서를 제출해 심의를 받도록 하는 내용을 골자로 한 '세빛둥둥섬 공공성 확보에 관한 조례안'을 통과시켰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