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온 중국인 여행객 81% “쇼핑하러 왔다”
입력 2014.03.04 (20:17) 사회
중국인 관광객 열 명 가운데 여덟 명은 서울 방문 목적으로 쇼핑을 꼽았습니다.

서울관광마케팅이 시의회에 제출한 보고서를 보면, 서울을 찾은 외국인 여행객에게 방문 목적을 복수응답으로 물은 결과, 60%가 '쇼핑'이라고 답했습니다.

뒤를 이어 '식도락 관광'이 41%, '업무수행' 15% 등이었습니다.

특히 중국인 여행객은 응답자 천여 명 가운데 81%가 '쇼핑관광'을 방문 목적으로 꼽았습니다.

외국인 여행객의 쇼핑 품목은 '향수 등 화장품'이 62%로 가장 많았고 의류 54%, 식료품 53% 등의 순이었습니다.

또 외국인 관광객들은 언어소통과 관광정보 서비스 등에 대해 개선 필요성을 제기했습니다.
  • 서울 온 중국인 여행객 81% “쇼핑하러 왔다”
    • 입력 2014-03-04 20:17:34
    사회
중국인 관광객 열 명 가운데 여덟 명은 서울 방문 목적으로 쇼핑을 꼽았습니다.

서울관광마케팅이 시의회에 제출한 보고서를 보면, 서울을 찾은 외국인 여행객에게 방문 목적을 복수응답으로 물은 결과, 60%가 '쇼핑'이라고 답했습니다.

뒤를 이어 '식도락 관광'이 41%, '업무수행' 15% 등이었습니다.

특히 중국인 여행객은 응답자 천여 명 가운데 81%가 '쇼핑관광'을 방문 목적으로 꼽았습니다.

외국인 여행객의 쇼핑 품목은 '향수 등 화장품'이 62%로 가장 많았고 의류 54%, 식료품 53% 등의 순이었습니다.

또 외국인 관광객들은 언어소통과 관광정보 서비스 등에 대해 개선 필요성을 제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