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10대 재벌그룹 신규 사외이사 40%, 권력기관 출신”
입력 2014.03.09 (11:50) 경제
10대 재벌그룹들이 올해 새로 선임하는 사외이사 10명 가운데 4명은 전직 청와대 수석이나 국세청 고위 관료 등 이른바 권력기관 출신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재벌닷컴은 10대 재벌그룹의 93개 상장사가 올해 새로 뽑는 사외이사 69명을 분석한 결과, 40.5%인 28명이 권력기관 출신이라고 밝혔습니다.

특히 공무원과 판.검사 출신이 각각 11명으로 가장 많았습니다.

이밖에도 국세청 출신이 9명, 전직 장.차관 출신이 6명, 금융감독원과 공정위 3명, 전 청와대 수석도 포함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10대 재벌그룹 신규 사외이사 40%, 권력기관 출신”
    • 입력 2014-03-09 11:50:15
    경제
10대 재벌그룹들이 올해 새로 선임하는 사외이사 10명 가운데 4명은 전직 청와대 수석이나 국세청 고위 관료 등 이른바 권력기관 출신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재벌닷컴은 10대 재벌그룹의 93개 상장사가 올해 새로 뽑는 사외이사 69명을 분석한 결과, 40.5%인 28명이 권력기관 출신이라고 밝혔습니다.

특히 공무원과 판.검사 출신이 각각 11명으로 가장 많았습니다.

이밖에도 국세청 출신이 9명, 전직 장.차관 출신이 6명, 금융감독원과 공정위 3명, 전 청와대 수석도 포함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