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금리 상한’ 주택담보대출 이르면 다음 달 출시
입력 2014.03.09 (12:17) 수정 2014.03.09 (15:30) 경제
한 번 대출받으면 적어도 5년간 금리 상승폭을 일정 수준 이하로 제한하는 '준 고정금리' 주택담보대출이 이르면 다음달에 나옵니다.

금융당국은 최근 주요 은행과 상호금융사, 보험사 등과 회의를 열어 처음 대출받을 때 기준으로 금리를 만기 때까지 최고 3% 포인트 이상 올리지 못하도록 하는 주택 담보 대출상품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금융권은 금리의 상승폭이 제한되는 만큼 처음 대출받을 때 금리를 현행 변동금리 대출보다 조금 높은 4% 안팎으로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금리 상한’ 주택담보대출 이르면 다음 달 출시
    • 입력 2014-03-09 12:17:01
    • 수정2014-03-09 15:30:24
    경제
한 번 대출받으면 적어도 5년간 금리 상승폭을 일정 수준 이하로 제한하는 '준 고정금리' 주택담보대출이 이르면 다음달에 나옵니다.

금융당국은 최근 주요 은행과 상호금융사, 보험사 등과 회의를 열어 처음 대출받을 때 기준으로 금리를 만기 때까지 최고 3% 포인트 이상 올리지 못하도록 하는 주택 담보 대출상품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금융권은 금리의 상승폭이 제한되는 만큼 처음 대출받을 때 금리를 현행 변동금리 대출보다 조금 높은 4% 안팎으로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