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홍성흔, 시범경기서 쾅! ‘이제 달려볼까’
입력 2014.03.09 (14:40) 수정 2014.03.09 (14:41) 포토뉴스
홍성흔. 시범경기 1호포 ‘이제 달려볼까’ [넥센:두산]

9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시범경기 넥센과 두산의 경기. 2회초 솔로 홈런을 친 두산 홍성흔이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야구의 계절 돌아왔다
9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프로야구 넥센과 두산의 시범경기가 열리고 있다.
몸도 마음도 아파
9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시범경기 넥센과 두산의 경기. 2회말 1사 만루 상황에서 넥센 문우람에게 내야 안타를 허용하면서 1점을 내준 두산 이재우가 공에 맞은 가슴 통증을 호소하고 있다.
앞이 막혔네
9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시범경기 넥센과 두산의 경기. 2회말 무사 1루 강정호 타석에서 넥센 박병호가 도루에 실패하고 있다.
넘어지면 안되는데
9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시범경기 넥센과 두산의 경기. 3회초 1사 1,2루 상황에서 두산 칸투가 친 병살타에 1루주자 김현수가 2루에서 아웃되고 있다.
박진감 살아있네 [한화:SK]
9일 오후 대전 한밭야구장에서 열린 2014 프로야구 시범경기 한화와 SK의 경기. 올 시즌 전 SK에서 한화로 이적한 정근우가 1회말 SK 선발 윤희상의 공을 받아치고 있다. 뒤쪽으로는 홈플레이트 쪽으로 바짝 당겨져 리모델링한 포수 후면석에서 관중이 경기를 즐기는 모습.
이렇게 하면 맞을까
9일 오후 대전 한밭야구장에서 열린 2014 프로야구 시범경기 한화와 SK의 경기. 올 시즌 전 SK에서 한화로 이적한 정근우가 2회말 2사에서 타격하고 있다.
시즌 느낌 좋아
9일 오후 대전 한밭야구장에서 열린 2014 프로야구 시범경기 한화와 SK의 경기. 2회말 한화 정현석이 솔로 홈런을 치고서 더그아웃에서 동료와 하이파이브하고 있다.
안 봐주네
9일 오후 대전 한밭야구장에서 열린 2014 프로야구 시범경기 한화와 SK의 경기. 올 시즌 전 SK에서 한화로 이적한 정근우가 1회말 유격수 앞 땅볼을 치고 1루에서 아웃되고 있다.
얘들아 잘해보자
9일 오후 대전 한밭야구장에서 열린 2014 프로야구 시범경기 한화와 SK의 경기. 한화 김응용 감독이 더그아웃에서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 홍성흔, 시범경기서 쾅! ‘이제 달려볼까’
    • 입력 2014-03-09 14:40:16
    • 수정2014-03-09 14:41:26
    포토뉴스

9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시범경기 넥센과 두산의 경기. 2회초 솔로 홈런을 친 두산 홍성흔이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9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시범경기 넥센과 두산의 경기. 2회초 솔로 홈런을 친 두산 홍성흔이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9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시범경기 넥센과 두산의 경기. 2회초 솔로 홈런을 친 두산 홍성흔이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9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시범경기 넥센과 두산의 경기. 2회초 솔로 홈런을 친 두산 홍성흔이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9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시범경기 넥센과 두산의 경기. 2회초 솔로 홈런을 친 두산 홍성흔이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9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시범경기 넥센과 두산의 경기. 2회초 솔로 홈런을 친 두산 홍성흔이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9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시범경기 넥센과 두산의 경기. 2회초 솔로 홈런을 친 두산 홍성흔이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9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시범경기 넥센과 두산의 경기. 2회초 솔로 홈런을 친 두산 홍성흔이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9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시범경기 넥센과 두산의 경기. 2회초 솔로 홈런을 친 두산 홍성흔이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9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시범경기 넥센과 두산의 경기. 2회초 솔로 홈런을 친 두산 홍성흔이 홈으로 들어오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