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 프로게이머, 승부조작 폭로 글 남기고 투신
입력 2014.03.13 (10:35) 수정 2014.03.13 (19:53) 연합뉴스
전 프로게이머가 자신이 승부조작에 연루됐다는 글을 남기고 투신, 중상을 입었다.

13일 오전 5시 56분께 부산 북구 금곡동의 한 아파트 재활용품 수집창고 바닥에서 천모(22)씨가 신음하고 있는 것을 주민이 발견해 신고했다.

발견 당시 재활용품 수집창고 지붕에 구멍이 나 있었다. 천씨는 온 몸에 타박상과 골절상을 입었으나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로 현재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이 아파트에 사는 천씨가 12층 복도에서 뛰어내린 것으로 보고 있다.

천씨는 누나와 이 아파트에 살고 있었다.

경찰조사 결과 유명 전략시뮬레이션 게임인 리그 오브 레전드(LOL·롤) 프로게이머였던 천씨는 투신 전 자신의 SNS 계정과 게임사이트 등에 유서와 함께 승부조작 폭로 글을 남긴 것으로 드러났다.

이 글에서 천씨는 자신이 소속됐던 게임팀이 처음부터 승부조작을 위해 기획되고 만들어졌으며 감독이 불법 스포츠토토로 돈을 벌기 위해 가난한 집안 선수들만 영입했다고 적었다.

천씨는 또 나중에 승부조작 사실을 알게 됐고 감독이 승부조작을 권유해오다 이를 거절하자 시즌 중간에 숙소를 없애고 팀을 해체했다고 덧붙였다.

천씨는 이 글과 SNS에 남긴 유서에서 '5분 후에 이 세상 사람이 아닙니다'라고 적어 자살을 암시하기도 했다.

경찰은 승부조작 외에도 천씨가 1년 전 신경쇠약 약을 복용하고 우울증 등의 복합적인 이유로 투신을 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한국e스포츠협회는 2010년 스타크래프트 승부조작 파문 이후 대책을 세웠지만 이번에 다시 승부조작 정황이 일자 당혹스러워하고 있다.

협회는 천씨가 소속했던 팀이 협회가 공인한 프로팀이 아니라 아마추어팀이었다는 점을 강조하는 등 선을 그으면서도 "e스포츠 전체 선수의 권익을 보호하는 것이 협회의 공적책임이자 의무라고 판단한다"며 전담대책반을 구성하고 진상파악에 나섰다.

협회는 "조사 결과 감독에 의한 선수 약취, 공갈, 협박, 사기 정황을 확인했다"며 감독에 대한 고발장을 14일 제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전병헌 한국e스포츠협회장은 "(천씨 소속팀이) 협회 소속 팀은 아니었으나 e스포츠 공적기관으로서 가지고 있는 책임과 의무가 있기에 깊은 유감을 표명한다"며 "협회는 향후 피의자에 대한 형사고발을 비롯해 할 수 있는 모든 역할을 할 것이며 전·현직 e스포츠 선수들에게는 보다 열린자세로 멘토역할을 할 수 있는 협회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3년 전 국내에 도입돼 저변이 넓은 롤 게임은 1년 전부터 프로팀이 생기고 아마추어와 프로가 격돌하는 오픈 리그 등이 활성화돼왔다.

현재 롤 리그에는 12개 프로팀 외에 스폰서가 있는 아마추어팀이 5개팀 정도 있으며 소속 선수들은 프로팀 가입을 목표로 게임에 매진해왔다.
  • 전 프로게이머, 승부조작 폭로 글 남기고 투신
    • 입력 2014-03-13 10:35:50
    • 수정2014-03-13 19:53:12
    연합뉴스
전 프로게이머가 자신이 승부조작에 연루됐다는 글을 남기고 투신, 중상을 입었다.

13일 오전 5시 56분께 부산 북구 금곡동의 한 아파트 재활용품 수집창고 바닥에서 천모(22)씨가 신음하고 있는 것을 주민이 발견해 신고했다.

발견 당시 재활용품 수집창고 지붕에 구멍이 나 있었다. 천씨는 온 몸에 타박상과 골절상을 입었으나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로 현재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이 아파트에 사는 천씨가 12층 복도에서 뛰어내린 것으로 보고 있다.

천씨는 누나와 이 아파트에 살고 있었다.

경찰조사 결과 유명 전략시뮬레이션 게임인 리그 오브 레전드(LOL·롤) 프로게이머였던 천씨는 투신 전 자신의 SNS 계정과 게임사이트 등에 유서와 함께 승부조작 폭로 글을 남긴 것으로 드러났다.

이 글에서 천씨는 자신이 소속됐던 게임팀이 처음부터 승부조작을 위해 기획되고 만들어졌으며 감독이 불법 스포츠토토로 돈을 벌기 위해 가난한 집안 선수들만 영입했다고 적었다.

천씨는 또 나중에 승부조작 사실을 알게 됐고 감독이 승부조작을 권유해오다 이를 거절하자 시즌 중간에 숙소를 없애고 팀을 해체했다고 덧붙였다.

천씨는 이 글과 SNS에 남긴 유서에서 '5분 후에 이 세상 사람이 아닙니다'라고 적어 자살을 암시하기도 했다.

경찰은 승부조작 외에도 천씨가 1년 전 신경쇠약 약을 복용하고 우울증 등의 복합적인 이유로 투신을 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한국e스포츠협회는 2010년 스타크래프트 승부조작 파문 이후 대책을 세웠지만 이번에 다시 승부조작 정황이 일자 당혹스러워하고 있다.

협회는 천씨가 소속했던 팀이 협회가 공인한 프로팀이 아니라 아마추어팀이었다는 점을 강조하는 등 선을 그으면서도 "e스포츠 전체 선수의 권익을 보호하는 것이 협회의 공적책임이자 의무라고 판단한다"며 전담대책반을 구성하고 진상파악에 나섰다.

협회는 "조사 결과 감독에 의한 선수 약취, 공갈, 협박, 사기 정황을 확인했다"며 감독에 대한 고발장을 14일 제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전병헌 한국e스포츠협회장은 "(천씨 소속팀이) 협회 소속 팀은 아니었으나 e스포츠 공적기관으로서 가지고 있는 책임과 의무가 있기에 깊은 유감을 표명한다"며 "협회는 향후 피의자에 대한 형사고발을 비롯해 할 수 있는 모든 역할을 할 것이며 전·현직 e스포츠 선수들에게는 보다 열린자세로 멘토역할을 할 수 있는 협회를 만들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3년 전 국내에 도입돼 저변이 넓은 롤 게임은 1년 전부터 프로팀이 생기고 아마추어와 프로가 격돌하는 오픈 리그 등이 활성화돼왔다.

현재 롤 리그에는 12개 프로팀 외에 스폰서가 있는 아마추어팀이 5개팀 정도 있으며 소속 선수들은 프로팀 가입을 목표로 게임에 매진해왔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