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야, ‘노무현 명예훼손’ 조현오 징역형 확정에 “사필귀정”
입력 2014.03.13 (17:40) 수정 2014.03.13 (22:07) 정치
야권은 대법원이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기소된 조현오 전 경찰청장에 대해 징역 8개월을 확정한 데 대해 "사필귀정"이라고 논평했습니다.

민주당 한정애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조 전 청장은 이제라도 판결을 겸허히 받아들여 참회하는 것만이 무거운 죄를 조금이라도 용서받을 수 있음을 깨닫기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정의당 이정미 대변인은 논평에서 정치적 목적을 위해서라면 어떤 말과 행위도 부끄러움없이 행할 수 있는 대한민국 정치 풍토에, 이번 판결이 강력한 경고가 되기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조 전 청장은 앞서 고 노 전 대통령이 거액의 차명계좌 때문에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고 주장했다가 고발돼 재판을 받아왔습니다.
  • 야, ‘노무현 명예훼손’ 조현오 징역형 확정에 “사필귀정”
    • 입력 2014-03-13 17:40:17
    • 수정2014-03-13 22:07:44
    정치
야권은 대법원이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기소된 조현오 전 경찰청장에 대해 징역 8개월을 확정한 데 대해 "사필귀정"이라고 논평했습니다.

민주당 한정애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조 전 청장은 이제라도 판결을 겸허히 받아들여 참회하는 것만이 무거운 죄를 조금이라도 용서받을 수 있음을 깨닫기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정의당 이정미 대변인은 논평에서 정치적 목적을 위해서라면 어떤 말과 행위도 부끄러움없이 행할 수 있는 대한민국 정치 풍토에, 이번 판결이 강력한 경고가 되기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조 전 청장은 앞서 고 노 전 대통령이 거액의 차명계좌 때문에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고 주장했다가 고발돼 재판을 받아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