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6.4지방선거
여, 서울시장 경선 4월 25일 실시…“순회 경선”
입력 2014.03.14 (08:00) 수정 2014.04.28 (16:49) 정치
새누리당은 6·4 지방선거의 서울시장 경선을 다음달 25일 열기로 확정했습니다.

또 서울, 경기, 부산은 지역별 순회경선을 원칙으로 하고, 후보간 TV토론회를 4회 이상 개최하는 방안도 권고하기로 했습니다.

중앙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어젯밤 여의도 당사에서 제 5차 전체회의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습니다.

공천관리위 김재원 부위원장은 시도별 경선일정과 방식을 의논했고 최고위에 올리기로 했다면서 TV토론은 후보자가 모두 출연해 4번 이상 개최하도록 했다고 말했습니다.

시도별 광역단체장 경선 일정은 다음달 10일 제주, 12일 세종, 13일 울산·경북, 14일일 경남, 18일 대전, 19일 대구, 20일 강원·충북, 21일 충남, 22일 부산, 23일 인천, 24일 경기, 25일 서울 순입니다.

이는 15일간 남쪽부터 서울 방향으로 경선을 진행함으로써 경선의 열기를 수도권으로 확산시키려는 전략적 의미도 담긴 것으로 풀이됩니다.

서울과 경기에서 경선은 4개, 부산은 3개 권역으로 나눠 치르는 방안을 원칙으로 정했으나 각 시도당과 후보자들의 의견을 들어 추후 확정하기로 했습니다.

이밖에 당 소속 현역 의원이 한 명도 없어 취약지역인 전북은 여론조사 경선으로 국민참여경선을 대체하기로 했습니다.

여성 기초단체장 후보 우선추천 지역은 일부 추가했지만 해당 지역의 반발 등을 고려해 일단 공개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새누리당은 오늘 오전 최고위원회의를 소집해 공천관리위가 보고한 경선 방식과 일정을 심의·의결할 계획입니다.
  • 여, 서울시장 경선 4월 25일 실시…“순회 경선”
    • 입력 2014-03-14 08:00:04
    • 수정2014-04-28 16:49:36
    정치
새누리당은 6·4 지방선거의 서울시장 경선을 다음달 25일 열기로 확정했습니다.

또 서울, 경기, 부산은 지역별 순회경선을 원칙으로 하고, 후보간 TV토론회를 4회 이상 개최하는 방안도 권고하기로 했습니다.

중앙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어젯밤 여의도 당사에서 제 5차 전체회의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습니다.

공천관리위 김재원 부위원장은 시도별 경선일정과 방식을 의논했고 최고위에 올리기로 했다면서 TV토론은 후보자가 모두 출연해 4번 이상 개최하도록 했다고 말했습니다.

시도별 광역단체장 경선 일정은 다음달 10일 제주, 12일 세종, 13일 울산·경북, 14일일 경남, 18일 대전, 19일 대구, 20일 강원·충북, 21일 충남, 22일 부산, 23일 인천, 24일 경기, 25일 서울 순입니다.

이는 15일간 남쪽부터 서울 방향으로 경선을 진행함으로써 경선의 열기를 수도권으로 확산시키려는 전략적 의미도 담긴 것으로 풀이됩니다.

서울과 경기에서 경선은 4개, 부산은 3개 권역으로 나눠 치르는 방안을 원칙으로 정했으나 각 시도당과 후보자들의 의견을 들어 추후 확정하기로 했습니다.

이밖에 당 소속 현역 의원이 한 명도 없어 취약지역인 전북은 여론조사 경선으로 국민참여경선을 대체하기로 했습니다.

여성 기초단체장 후보 우선추천 지역은 일부 추가했지만 해당 지역의 반발 등을 고려해 일단 공개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새누리당은 오늘 오전 최고위원회의를 소집해 공천관리위가 보고한 경선 방식과 일정을 심의·의결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