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니 리, PGA 1R 공동 1위 ‘출발이 좋다’
입력 2014.03.14 (08:38) 수정 2014.03.14 (09:11) 연합뉴스
뉴질랜드 교포 대니 리(24)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발스파챔피언십에서 기분 좋게 출발했다.

대니 리는 14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팜하버 이니스브룩 골프장(파71·7천340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4개, 보기 1개를 엮어 3언더파 68타를 기록했다.

대니 리는 맷 에브리(미국) 등 3명과 함께 공동 1위를 달렸다.

공동 5위인 재미교포 제임스 한(33·2언더파 69타) 등 7명과는 1타 차다.

10번홀에서 시작한 대니 리는 전반에 버디만 3개 잡았다.

후반도 1번홀(파5)부터 8m짜리 버디 퍼트를 넣으며 기세를 이어나갔고, 6번홀(파4)에서 첫 보기가 나왔으나 흔들리지 않고 파행진을 이어나가다 경기를 마쳤다.

대니 리는 10일 끝난 푸에르토리코 오픈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뒤 이번 대회에서도 쾌조의 샷감을 자랑하며 생애 첫 승을 향한 도전을 이어갔다.

대니 리는 아마추어 시절이던 2009년 유럽프로골프투어 조니 워커 클래식에서 우승했고 프로로 전향한 이후인 2011년 PGA 2부 투어인 네이션와이드 투어 WNB 클래식에서 정상에 오른 경험이 있다.

하지만 PGA 1부 투어에서는 아직 우승이 없다.

2002년과 2006년 이 골프장에서 열린 PGA 투어 대회에서 우승했던 최경주(44·SK텔레콤)는 첫날 버디 4개, 보기 5개를 내며 1오버파 72타로 공동 45위에 자리했다.

배상문(28·캘러웨이)은 최경주·재미교포 리처드 리(27) 등과 함께 공동 45위에 머물렀다.

재미교포 케빈 나(31)가 보기 없이 버디만 1개 잡아 1언더파 70타로 공동 12위에 올랐다.

양용은(42·KB금융그룹)은 2오버파 73타로 재미교포 존 허(24)와 함께 공동 70위를 차지했다.

이동환(27·CJ오쇼핑)과 위창수(42·테일러메이드)는 3오버파 74타, 공동 98위로 부진했다.

이번 대회에서 세계랭킹이 가장 높은 저스틴 로즈(잉글랜드·7위)는 이븐파 71타로 공동 26위에 자리했다.

  • 대니 리, PGA 1R 공동 1위 ‘출발이 좋다’
    • 입력 2014-03-14 08:38:31
    • 수정2014-03-14 09:11:58
    연합뉴스
뉴질랜드 교포 대니 리(24)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발스파챔피언십에서 기분 좋게 출발했다.

대니 리는 14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팜하버 이니스브룩 골프장(파71·7천340야드)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4개, 보기 1개를 엮어 3언더파 68타를 기록했다.

대니 리는 맷 에브리(미국) 등 3명과 함께 공동 1위를 달렸다.

공동 5위인 재미교포 제임스 한(33·2언더파 69타) 등 7명과는 1타 차다.

10번홀에서 시작한 대니 리는 전반에 버디만 3개 잡았다.

후반도 1번홀(파5)부터 8m짜리 버디 퍼트를 넣으며 기세를 이어나갔고, 6번홀(파4)에서 첫 보기가 나왔으나 흔들리지 않고 파행진을 이어나가다 경기를 마쳤다.

대니 리는 10일 끝난 푸에르토리코 오픈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뒤 이번 대회에서도 쾌조의 샷감을 자랑하며 생애 첫 승을 향한 도전을 이어갔다.

대니 리는 아마추어 시절이던 2009년 유럽프로골프투어 조니 워커 클래식에서 우승했고 프로로 전향한 이후인 2011년 PGA 2부 투어인 네이션와이드 투어 WNB 클래식에서 정상에 오른 경험이 있다.

하지만 PGA 1부 투어에서는 아직 우승이 없다.

2002년과 2006년 이 골프장에서 열린 PGA 투어 대회에서 우승했던 최경주(44·SK텔레콤)는 첫날 버디 4개, 보기 5개를 내며 1오버파 72타로 공동 45위에 자리했다.

배상문(28·캘러웨이)은 최경주·재미교포 리처드 리(27) 등과 함께 공동 45위에 머물렀다.

재미교포 케빈 나(31)가 보기 없이 버디만 1개 잡아 1언더파 70타로 공동 12위에 올랐다.

양용은(42·KB금융그룹)은 2오버파 73타로 재미교포 존 허(24)와 함께 공동 70위를 차지했다.

이동환(27·CJ오쇼핑)과 위창수(42·테일러메이드)는 3오버파 74타, 공동 98위로 부진했다.

이번 대회에서 세계랭킹이 가장 높은 저스틴 로즈(잉글랜드·7위)는 이븐파 71타로 공동 26위에 자리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