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외교부, 외국인 학자들 제안 공공 외교사업 논의
입력 2014.03.14 (11:28) 수정 2014.03.14 (15:02) 정치
외교부는 오늘 국내 외국인 학자들로 구성된 공공외교 학술그룹과 함께 세미나를 열고 이들이 제안한 공공외교 사업을 논의했습니다.

서울 롯데호텔에서 열린 세미나에서는 공공외교 학술그룹 주도 하에 한국과 중국의 대학생들이 한국에 대한 이해를 돕는 중어권 잡지를 만들어 중국과 대만의 60개 대학에 배포하는 사업 등을 논의했습니다.

외교부는 외국 대학원생 방한 초청 워크숍 개최 등 모두 4개 사업을 확정했으며 이번 여름부터 실행되도록 지원할 예정입니다.
  • 외교부, 외국인 학자들 제안 공공 외교사업 논의
    • 입력 2014-03-14 11:28:02
    • 수정2014-03-14 15:02:40
    정치
외교부는 오늘 국내 외국인 학자들로 구성된 공공외교 학술그룹과 함께 세미나를 열고 이들이 제안한 공공외교 사업을 논의했습니다.

서울 롯데호텔에서 열린 세미나에서는 공공외교 학술그룹 주도 하에 한국과 중국의 대학생들이 한국에 대한 이해를 돕는 중어권 잡지를 만들어 중국과 대만의 60개 대학에 배포하는 사업 등을 논의했습니다.

외교부는 외국 대학원생 방한 초청 워크숍 개최 등 모두 4개 사업을 확정했으며 이번 여름부터 실행되도록 지원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