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 과학자들 “말레이기 실종 인근 해저서 진동 포착”
입력 2014.03.14 (16:27) 수정 2014.03.14 (19:23) 연합뉴스
실종된 말레이시아항공 여객기의 수색 작업이 답보 상태에 놓인 가운데 중국 과학자들이 여객기가 실종됐던 당일 베트남과 말레이시아 사이 해저에서 진동을 감지했다며 이 진동과 여객기 실종과 관련됐을 가능성을 제기했다.

중국 과학기술대학 지진지구내부물리실험실 연구진은 14일 이 대학 사이트에 올린 글에서 말레이시아에 있는 지진감측소 2곳에서 기록된 신호를 분석한 결과 여객기가 실종된 8일 오전 2시55분께 베트남 남쪽 끝에서 약 150km 떨어진 해저에서 진동이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해저 진동이 발생한 시간은 항공기가 실종된 지 1시간 30분께 지난 시점이며 진동 위치는 항공기의 마지막 신호가 포착된 곳에서 북동쪽으로 116km 떨어진 곳이다.

연구진은 "이 지역은 지진대가 아닌 만큼 (진동이 발생한) 시간과 장소로 판단할 때 실종기와 관련이 있을 가능성이 있다"고 주장했다.

연구진은 이어 "만약 이 진동이 비행기가 바다에 충돌하면서 생긴 것이라면 지진파의 세기로 볼 때 충돌 과정이 엄청난 재앙이었을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 중 과학자들 “말레이기 실종 인근 해저서 진동 포착”
    • 입력 2014-03-14 16:27:58
    • 수정2014-03-14 19:23:34
    연합뉴스
실종된 말레이시아항공 여객기의 수색 작업이 답보 상태에 놓인 가운데 중국 과학자들이 여객기가 실종됐던 당일 베트남과 말레이시아 사이 해저에서 진동을 감지했다며 이 진동과 여객기 실종과 관련됐을 가능성을 제기했다.

중국 과학기술대학 지진지구내부물리실험실 연구진은 14일 이 대학 사이트에 올린 글에서 말레이시아에 있는 지진감측소 2곳에서 기록된 신호를 분석한 결과 여객기가 실종된 8일 오전 2시55분께 베트남 남쪽 끝에서 약 150km 떨어진 해저에서 진동이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해저 진동이 발생한 시간은 항공기가 실종된 지 1시간 30분께 지난 시점이며 진동 위치는 항공기의 마지막 신호가 포착된 곳에서 북동쪽으로 116km 떨어진 곳이다.

연구진은 "이 지역은 지진대가 아닌 만큼 (진동이 발생한) 시간과 장소로 판단할 때 실종기와 관련이 있을 가능성이 있다"고 주장했다.

연구진은 이어 "만약 이 진동이 비행기가 바다에 충돌하면서 생긴 것이라면 지진파의 세기로 볼 때 충돌 과정이 엄청난 재앙이었을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