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추신수, 이적 첫 홈런…‘출루 머신’도 가동
입력 2014.03.14 (21:47) 수정 2014.03.14 (22:43)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미국 프로야구 텍사스의 추신수가 시범 경기에서 이적 후 첫 홈런을 터트렸습니다.

추신수는 홈런 포함 3번이나 출루해 본격적으로 출루 머신을 가동했습니다.

이진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추신수는 마이너리그 시절부터 쓰던 양쪽 귀가 막힌 헬멧 대신 보통 헬멧을 쓰고나와 눈길을 끌었습니다.

첫 타석에서 볼넷을 얻어낸 추신수는 3회에도 뛰어난 선구안을 선보였습니다.

상대 선발 보겔송의 유인구를 참아낸 추신수는 결국 홈런을 터트렸습니다.

바깥쪽 직구를 정확하게 밀어친 동점 홈런이었습니다.

<녹취> "출루 머신인 추신수가 텍사스에 장타력까지 더해주네요."

경기 전 팔꿈치 통증으로 주사까지 맞고 지명타자로 출전했지만 이적 후 첫 홈런을 뽑아냈습니다.

8회에도 볼넷을 고른 추신수는 모두 3차례 출루해 2득점을 올리며 1억 달러 출루 머신의 가치를 보여주기 시작했습니다.

이 경기에서는 비디오 판독 확대에 따른 진풍경이 벌어졌습니다.

병살 수비를 마치고 덕아웃으로 철수했던 텍사스 선수들은 비디오 판정 결과 세이프로 번복돼 원위치로 돌아가야했습니다.

KBS 뉴스 이진석입니다.
  • 추신수, 이적 첫 홈런…‘출루 머신’도 가동
    • 입력 2014-03-14 21:49:04
    • 수정2014-03-14 22:43:12
    뉴스 9
<앵커 멘트>

미국 프로야구 텍사스의 추신수가 시범 경기에서 이적 후 첫 홈런을 터트렸습니다.

추신수는 홈런 포함 3번이나 출루해 본격적으로 출루 머신을 가동했습니다.

이진석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추신수는 마이너리그 시절부터 쓰던 양쪽 귀가 막힌 헬멧 대신 보통 헬멧을 쓰고나와 눈길을 끌었습니다.

첫 타석에서 볼넷을 얻어낸 추신수는 3회에도 뛰어난 선구안을 선보였습니다.

상대 선발 보겔송의 유인구를 참아낸 추신수는 결국 홈런을 터트렸습니다.

바깥쪽 직구를 정확하게 밀어친 동점 홈런이었습니다.

<녹취> "출루 머신인 추신수가 텍사스에 장타력까지 더해주네요."

경기 전 팔꿈치 통증으로 주사까지 맞고 지명타자로 출전했지만 이적 후 첫 홈런을 뽑아냈습니다.

8회에도 볼넷을 고른 추신수는 모두 3차례 출루해 2득점을 올리며 1억 달러 출루 머신의 가치를 보여주기 시작했습니다.

이 경기에서는 비디오 판독 확대에 따른 진풍경이 벌어졌습니다.

병살 수비를 마치고 덕아웃으로 철수했던 텍사스 선수들은 비디오 판정 결과 세이프로 번복돼 원위치로 돌아가야했습니다.

KBS 뉴스 이진석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