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교황, 세계서 가장 영향력있는 지도자”
입력 2014.03.21 (04:55) 국제
미국의 경제전문지 포천이 선정한 `세계에서 영향력 있는 인물 50인' 중 프란치스코 교황이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로 꼽혔습니다.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50인 명단에서 빠졌고 빌 클린턴 전 대통령은 5위로 선정됐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돈세탁 추문 등 잡음이 끊이지 않던 바티칸 은행의 정화를 지원하고 있고, 가톨릭 교회 성직자들의 아동 성추행을 바로 잡기 시작한 점 등이 높이 평가됐습니다.

외국 정치인으로는 독일의 앙겔라 메르켈 총리가 2위, 아웅산 수지 여사가 6위로 선정됐으며 이밖에 아일랜드 가수 보노 8위, 뉴욕 양키스의 내야수 데릭 지터 11위, 안젤리나 졸리 21위 등 연예계와 스포츠 인사들도 선정됐습니다.
  • “교황, 세계서 가장 영향력있는 지도자”
    • 입력 2014-03-21 04:55:59
    국제
미국의 경제전문지 포천이 선정한 `세계에서 영향력 있는 인물 50인' 중 프란치스코 교황이 가장 영향력 있는 인물로 꼽혔습니다.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은 50인 명단에서 빠졌고 빌 클린턴 전 대통령은 5위로 선정됐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돈세탁 추문 등 잡음이 끊이지 않던 바티칸 은행의 정화를 지원하고 있고, 가톨릭 교회 성직자들의 아동 성추행을 바로 잡기 시작한 점 등이 높이 평가됐습니다.

외국 정치인으로는 독일의 앙겔라 메르켈 총리가 2위, 아웅산 수지 여사가 6위로 선정됐으며 이밖에 아일랜드 가수 보노 8위, 뉴욕 양키스의 내야수 데릭 지터 11위, 안젤리나 졸리 21위 등 연예계와 스포츠 인사들도 선정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