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주말영화]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노아’ 압도적 1위
입력 2014.03.21 (08:45) 수정 2014.03.21 (08:50) 연합뉴스
대런 아로노프스키 감독이 야심 차게 만든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노아'가 압도적인 예매 점유율을 보이며 주말 극장가 접수에 나섰다.

2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노아'는 64.3%의 점유율로 지난주 박스오피스 1위 '우아한 거짓말'(11.5%)을 여유 있게 따돌리고 1위를 달리고 있다.

웨스 앤더슨 감독의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은 5.6%의 점유율로 3위를, 200만 관객 돌파를 눈앞에 둔 리암 니슨 주연의 '논스톱'은 2.3%의 점유율로 4위를 차지했다. 할리우드 영화 '300 제국의 부활'은 '논스톱'과 간발의 차이로 5위(2.3%)다.

이민기·김고은 주연의 스릴러 '몬스터'는 2.1%의 점유율로 6위를 차지했고, 이숭환 감독이 연출한 '두 아내'는 1.9%의 점유율로 그 뒤를 이었다.

이밖에 오는 26일 개봉하는 '캡틴 아메리카: 윈터 숄져'(1.2%), 아카데미 작품상의 '노예 12년'(1.2%), 소년과 개의 우정을 담은 '벨과 세바스찬'(0.9%)이 10위 안에 들었다.

이번 주 개봉작은 '노아'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 '프라이버시' '더 파크랜드' '트리쉬나' '러브 인 비즈니스 클래스' '오빠가 돌아왔다' '고스톱 살인' '존 라베: 난징 대학살' '영웅: 천하의 시작' '피카소: 명작스캔들' '사랑이 필요할 때' '스콜피온 인 러브' '스티븐 시걸의 CIA' '모도리강' '나, 피에르 리비에르' '히어로즈 포 세일' '시티 걸' '플랑드르의 사육제' '꼬마영웅 경찰차 프로디 2' '벨과 세바스찬' 등 21편에 달한다.
  • [주말영화]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노아’ 압도적 1위
    • 입력 2014-03-21 08:45:10
    • 수정2014-03-21 08:50:54
    연합뉴스
대런 아로노프스키 감독이 야심 차게 만든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노아'가 압도적인 예매 점유율을 보이며 주말 극장가 접수에 나섰다.

21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노아'는 64.3%의 점유율로 지난주 박스오피스 1위 '우아한 거짓말'(11.5%)을 여유 있게 따돌리고 1위를 달리고 있다.

웨스 앤더슨 감독의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은 5.6%의 점유율로 3위를, 200만 관객 돌파를 눈앞에 둔 리암 니슨 주연의 '논스톱'은 2.3%의 점유율로 4위를 차지했다. 할리우드 영화 '300 제국의 부활'은 '논스톱'과 간발의 차이로 5위(2.3%)다.

이민기·김고은 주연의 스릴러 '몬스터'는 2.1%의 점유율로 6위를 차지했고, 이숭환 감독이 연출한 '두 아내'는 1.9%의 점유율로 그 뒤를 이었다.

이밖에 오는 26일 개봉하는 '캡틴 아메리카: 윈터 숄져'(1.2%), 아카데미 작품상의 '노예 12년'(1.2%), 소년과 개의 우정을 담은 '벨과 세바스찬'(0.9%)이 10위 안에 들었다.

이번 주 개봉작은 '노아'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 '프라이버시' '더 파크랜드' '트리쉬나' '러브 인 비즈니스 클래스' '오빠가 돌아왔다' '고스톱 살인' '존 라베: 난징 대학살' '영웅: 천하의 시작' '피카소: 명작스캔들' '사랑이 필요할 때' '스콜피온 인 러브' '스티븐 시걸의 CIA' '모도리강' '나, 피에르 리비에르' '히어로즈 포 세일' '시티 걸' '플랑드르의 사육제' '꼬마영웅 경찰차 프로디 2' '벨과 세바스찬' 등 21편에 달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