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법원, KT ENS 기업회생절차 개시 결정
입력 2014.03.21 (19:02) 수정 2014.03.22 (08:24) 사회
서울중앙지법 파산 3부는 KT ENS(케이티이엔에스)에 대해 기업회생절차를 시작했습니다.

재판부는 강석 현 대표이사를 관리인으로 선임하고 채권 조사 기간을 거쳐 오는 5월 16일 첫 관계인 집회를 열기로 했습니다.

KT의 자회사인 KT ENS는 통신망 구축 등의 사업을 해왔으며 직원과 협력업체 대표들이 거액의 대출 사기를 한 혐의가 드러나면서 신용도가 떨어져 유동성 위기를 맞았습니다.
  • 법원, KT ENS 기업회생절차 개시 결정
    • 입력 2014-03-21 19:02:12
    • 수정2014-03-22 08:24:24
    사회
서울중앙지법 파산 3부는 KT ENS(케이티이엔에스)에 대해 기업회생절차를 시작했습니다.

재판부는 강석 현 대표이사를 관리인으로 선임하고 채권 조사 기간을 거쳐 오는 5월 16일 첫 관계인 집회를 열기로 했습니다.

KT의 자회사인 KT ENS는 통신망 구축 등의 사업을 해왔으며 직원과 협력업체 대표들이 거액의 대출 사기를 한 혐의가 드러나면서 신용도가 떨어져 유동성 위기를 맞았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