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세월호 ‘침몰’
유병언 장남 소유 ‘다판다’는 방문판매회사
입력 2014.04.23 (06:23) 수정 2014.04.23 (06:32) 연합뉴스
청해진해운의 실소유주인 유병언(73) 전 세모그룹 회장 일가는 전국적으로 촘촘한 조직망을 갖춘 방문판매 회사도 운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화장품·건강식품·전자제품 판매회사인 '다판다'의 최대주주는 유병언 전 회장의 장남 유대균(44) 씨다. 지분 32%를 소유하고 있다.

다판다의 2대 주주로는 김혜경(지분율 24.4%) 씨가 올라 있으며 김필배 대표이사와 송국빈 대표이사의 지분율이 각각 20%와 10%다. 청해진해운의 지주회사격인 아이원아이홀딩스도 다판다 지분 3.6%를 갖고 있다.

공정거래위원회에 방문판매 사업자로 등록된 다판다는 유병언 전 회장 일가의 기업인 ㈜세모가 제조하는 스쿠알렌, 비타민, 글루코사민 등 건강기능식품과 주방용품, 화장품 등을 판매하고 있다. 가습기, 찜질 벨트, 샤워기기 등 의료·건강기기와 칫솔, 샴푸 등 생활용품 역시 취급한다.

지난 2000년 설립된 이 회사는 현재 전국에 지점 57곳, 대리점 133곳을 뒀다. 인터넷 판매망 또한 확보하고 있다. 다판다는 유병언 전 회장과 세모그룹 관계자들을 기반으로 탄탄한 영업망을 갖춘 것으로 알려졌다.

유병언 전 회장은 기독교복음침례회(세칭 구원파)를 창설한 고(故) 권신찬 목사의 사위로, 지난 1987년 종말론을 내세우며 23명의 신도가 집단 자살한 '오대양 사건'의 배후로 지목돼 검찰 수사를 받기도 했다.

이 회사는 지난해 매출액 430억원, 영업이익 5억5천만원, 당기순이익 17억원의 실적을 올렸다. 2012년 실적도 매출액 459억원, 영업이익 16억6천만원, 당기순이익 19억7천만원으로 탄탄한 편이다.

다판다는 강남구 역삼동 일대의 '알짜배기' 부동산과 경기도 남양주 화도읍의 금남연수원 등 190억원 상당의 토지와 건물을 보유하고 있다.

다판다는 유병언 전 회장 일가의 조선업체인 천해지(18.21%), 건강식품 제조업체 세모(31.0%), 사진예술작품판매업체 헤마토센트릭라이프(26.78%)의 주요주주로도 올라 있다.
  • 유병언 장남 소유 ‘다판다’는 방문판매회사
    • 입력 2014-04-23 06:23:20
    • 수정2014-04-23 06:32:20
    연합뉴스
청해진해운의 실소유주인 유병언(73) 전 세모그룹 회장 일가는 전국적으로 촘촘한 조직망을 갖춘 방문판매 회사도 운영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화장품·건강식품·전자제품 판매회사인 '다판다'의 최대주주는 유병언 전 회장의 장남 유대균(44) 씨다. 지분 32%를 소유하고 있다.

다판다의 2대 주주로는 김혜경(지분율 24.4%) 씨가 올라 있으며 김필배 대표이사와 송국빈 대표이사의 지분율이 각각 20%와 10%다. 청해진해운의 지주회사격인 아이원아이홀딩스도 다판다 지분 3.6%를 갖고 있다.

공정거래위원회에 방문판매 사업자로 등록된 다판다는 유병언 전 회장 일가의 기업인 ㈜세모가 제조하는 스쿠알렌, 비타민, 글루코사민 등 건강기능식품과 주방용품, 화장품 등을 판매하고 있다. 가습기, 찜질 벨트, 샤워기기 등 의료·건강기기와 칫솔, 샴푸 등 생활용품 역시 취급한다.

지난 2000년 설립된 이 회사는 현재 전국에 지점 57곳, 대리점 133곳을 뒀다. 인터넷 판매망 또한 확보하고 있다. 다판다는 유병언 전 회장과 세모그룹 관계자들을 기반으로 탄탄한 영업망을 갖춘 것으로 알려졌다.

유병언 전 회장은 기독교복음침례회(세칭 구원파)를 창설한 고(故) 권신찬 목사의 사위로, 지난 1987년 종말론을 내세우며 23명의 신도가 집단 자살한 '오대양 사건'의 배후로 지목돼 검찰 수사를 받기도 했다.

이 회사는 지난해 매출액 430억원, 영업이익 5억5천만원, 당기순이익 17억원의 실적을 올렸다. 2012년 실적도 매출액 459억원, 영업이익 16억6천만원, 당기순이익 19억7천만원으로 탄탄한 편이다.

다판다는 강남구 역삼동 일대의 '알짜배기' 부동산과 경기도 남양주 화도읍의 금남연수원 등 190억원 상당의 토지와 건물을 보유하고 있다.

다판다는 유병언 전 회장 일가의 조선업체인 천해지(18.21%), 건강식품 제조업체 세모(31.0%), 사진예술작품판매업체 헤마토센트릭라이프(26.78%)의 주요주주로도 올라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