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모교 운동부 기숙사 턴 10대 4명 입건
입력 2014.04.23 (08:55) 연합뉴스
대구 수성경찰서는 23일 모교 운동부 기숙사에 침입해 금품을 훔친 혐의(절도)로 서모(19·무직)씨 등 4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서씨 등은 지난 1월 11일 대구 한 중학교 레슬링부 기숙사에 몰래 들어가 고가 시계와 가방 등 400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중학교 레슬링부 출신인 서씨는 범행 전에 기숙사 구조를 비롯해 전지훈련 일정을 미리 파악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한 관계자는 "서씨 등이 가방과 시계를 소지하고 있어 피해자인 교사에게 돌려줬다"고 했다.
  • 모교 운동부 기숙사 턴 10대 4명 입건
    • 입력 2014-04-23 08:55:45
    연합뉴스
대구 수성경찰서는 23일 모교 운동부 기숙사에 침입해 금품을 훔친 혐의(절도)로 서모(19·무직)씨 등 4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서씨 등은 지난 1월 11일 대구 한 중학교 레슬링부 기숙사에 몰래 들어가 고가 시계와 가방 등 400만원 상당의 금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중학교 레슬링부 출신인 서씨는 범행 전에 기숙사 구조를 비롯해 전지훈련 일정을 미리 파악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 한 관계자는 "서씨 등이 가방과 시계를 소지하고 있어 피해자인 교사에게 돌려줬다"고 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