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 1분기 한국 방문 외국인 관광객 11% 증가
입력 2014.04.23 (11:14) 수정 2014.04.23 (15:58) 연합뉴스
올해 1분기 한국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이 전년보다 11% 가량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한국관광공사에 따르면 올해 1∼3월 방한한 외국인은 286만여명으로 지난해에 비해 10.9% 늘었다.

이중 중국인이 104만6천여명으로 전년보다 44.9% 증가했다. 이는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인기와 크루즈 관광객이 는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일본인은 반면 엔저 여파와 한일 관계 냉각이 이어지면서 전년보다 14.5% 줄어든 60만9천여명에 그쳤다.

올해 1분기 해외로 나간 국민 여행객은 393만2천500여명으로 전년보다 5.6% 늘어났다.
  • 올 1분기 한국 방문 외국인 관광객 11% 증가
    • 입력 2014-04-23 11:14:05
    • 수정2014-04-23 15:58:33
    연합뉴스
올해 1분기 한국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이 전년보다 11% 가량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한국관광공사에 따르면 올해 1∼3월 방한한 외국인은 286만여명으로 지난해에 비해 10.9% 늘었다.

이중 중국인이 104만6천여명으로 전년보다 44.9% 증가했다. 이는 드라마 '별에서 온 그대' 인기와 크루즈 관광객이 는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일본인은 반면 엔저 여파와 한일 관계 냉각이 이어지면서 전년보다 14.5% 줄어든 60만9천여명에 그쳤다.

올해 1분기 해외로 나간 국민 여행객은 393만2천500여명으로 전년보다 5.6% 늘어났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