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U-14 테니스, 조 1위로 8강행 ‘일본과 격돌’
입력 2014.04.24 (07:48) 수정 2014.04.24 (08:07) 연합뉴스
한국 14세 이하(U-14) 테니스 대표팀이 2014 월드 주니어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예선 조별리그에서 1위로 손쉽게 8강에 올랐다.

한국은 23일(현지시간) 인도 뉴델리에서 열린 뉴질랜드와의 A조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종합전적 3-0으로 이겼다.

조별리그에서 3전 전승을 거둔 한국은 조 1위로 8강에 진출했다.

한국은 24일 B조 2위인 일본과 4강 길목에서 대결한다.

1단식에서 박의성(계광중)이 차리스 장을 2-0(6-2 6-1)으로 가볍게 물리친 한국은 2단식에서 정영석(마포고)이 핀 레이놀드를 2시간 접전 끝에 2-0(7-6<2>, 6-2)으로 꺾었다.

이미 승리가 확정된 한국은 한선용(효명중)-정영석이 막센 시삼-차리스 장에게 2-0(6-4, 6-2)으로 이겨 마지막 복식마저 승리로 장식했다.

이번 대회에서 상위 4개국에 들면 8월 체코에서 열리는 월드 주니어 대회 출전권을 획득한다.
  • U-14 테니스, 조 1위로 8강행 ‘일본과 격돌’
    • 입력 2014-04-24 07:48:39
    • 수정2014-04-24 08:07:14
    연합뉴스
한국 14세 이하(U-14) 테니스 대표팀이 2014 월드 주니어 아시아-오세아니아 지역예선 조별리그에서 1위로 손쉽게 8강에 올랐다.

한국은 23일(현지시간) 인도 뉴델리에서 열린 뉴질랜드와의 A조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종합전적 3-0으로 이겼다.

조별리그에서 3전 전승을 거둔 한국은 조 1위로 8강에 진출했다.

한국은 24일 B조 2위인 일본과 4강 길목에서 대결한다.

1단식에서 박의성(계광중)이 차리스 장을 2-0(6-2 6-1)으로 가볍게 물리친 한국은 2단식에서 정영석(마포고)이 핀 레이놀드를 2시간 접전 끝에 2-0(7-6<2>, 6-2)으로 꺾었다.

이미 승리가 확정된 한국은 한선용(효명중)-정영석이 막센 시삼-차리스 장에게 2-0(6-4, 6-2)으로 이겨 마지막 복식마저 승리로 장식했다.

이번 대회에서 상위 4개국에 들면 8월 체코에서 열리는 월드 주니어 대회 출전권을 획득한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