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방사청 “친환경 차세대 리튬 이차전지 기술 개발 성공”
입력 2014.04.24 (11:30) 수정 2014.04.24 (15:36) 정치
방위사업청은 산학연 공동연구팀이 차세대 리튬 이차전지용 전극소재의 원천기술 개발에 성공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차전지는 한번 쓰고 버리는 일차전지와 달리 외부의 전기에너지를 화학에너지 형태로 바꿔 저장했다가 필요할 때 전기를 만들어 써 충전과 방전이 가능한 전지입니다.

방사청은 "지금까지 리튬 이차전지의 양극소재는 전지 고용량화에 한계가 있고, 전지 생산과 재활용 때 환경오염을 유발하는 문제가 있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연구결과는 재료와 응용분야의 세계 최고 권위지인 '어드밴스드 머티리얼스' 최신호의 후면 표지논문으로 선정됐습니다.

연구팀에는 서울대학교 재료공학부 강기석 교수와 KAIST 신소재공학과 박찬범 교수, 국방과학연구소 조성백 박사가 참여했습니다.
  • 방사청 “친환경 차세대 리튬 이차전지 기술 개발 성공”
    • 입력 2014-04-24 11:30:26
    • 수정2014-04-24 15:36:39
    정치
방위사업청은 산학연 공동연구팀이 차세대 리튬 이차전지용 전극소재의 원천기술 개발에 성공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차전지는 한번 쓰고 버리는 일차전지와 달리 외부의 전기에너지를 화학에너지 형태로 바꿔 저장했다가 필요할 때 전기를 만들어 써 충전과 방전이 가능한 전지입니다.

방사청은 "지금까지 리튬 이차전지의 양극소재는 전지 고용량화에 한계가 있고, 전지 생산과 재활용 때 환경오염을 유발하는 문제가 있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 연구결과는 재료와 응용분야의 세계 최고 권위지인 '어드밴스드 머티리얼스' 최신호의 후면 표지논문으로 선정됐습니다.

연구팀에는 서울대학교 재료공학부 강기석 교수와 KAIST 신소재공학과 박찬범 교수, 국방과학연구소 조성백 박사가 참여했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