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애틀랜타서 총격으로 6명 부상…용의자는 자살
입력 2014.04.30 (01:57) 수정 2014.04.30 (16:25) 국제
미국 애틀랜타에서 한 남성이 총기를 난사해 6명이 다쳤습니다.

미 조지아주 콥카운티 경찰은 현지시각 29일 새벽 6시쯤, 애틀랜타 북서부 케네소에 있는 물류운송회사인 페덱스 사무실에서 수하물 담당자인 한 남성이 총기를 난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로 인해 6명이 다쳤고 용의자는 이후 사무실 근처에서 총상을 입고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용의자가 범행 뒤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애틀랜타서 총격으로 6명 부상…용의자는 자살
    • 입력 2014-04-30 01:57:11
    • 수정2014-04-30 16:25:52
    국제
미국 애틀랜타에서 한 남성이 총기를 난사해 6명이 다쳤습니다.

미 조지아주 콥카운티 경찰은 현지시각 29일 새벽 6시쯤, 애틀랜타 북서부 케네소에 있는 물류운송회사인 페덱스 사무실에서 수하물 담당자인 한 남성이 총기를 난사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로 인해 6명이 다쳤고 용의자는 이후 사무실 근처에서 총상을 입고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용의자가 범행 뒤 스스로 목숨을 끊은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