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국 4월 소비자신뢰지수 하락…예상치도 밑돌아
입력 2014.04.30 (06:21) 수정 2014.04.30 (08:20) 연합뉴스
미국의 소비자 신뢰지수가 떨어졌다.

미국 민간 경제조사단체인 콘퍼런스보드는 4월 소비자 신뢰지수가 82.3을 기록했다고 29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전월의 수정치(83.9)와 시장의 예측치(83.0)를 모두 밑돌았다.

전문가들은 부진한 경기와 고용시장이 소비자들의 심리를 얼어붙게 했다고 분석했다.

세부 항목별로는 현재 경기 여건에 대한 지수가 82.5에서 78.3으로 하락했다.

반면에 기대 지수는 84.8에서 84.9로 올랐다. 이는 지난해 8월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이다.
  • 미국 4월 소비자신뢰지수 하락…예상치도 밑돌아
    • 입력 2014-04-30 06:21:45
    • 수정2014-04-30 08:20:11
    연합뉴스
미국의 소비자 신뢰지수가 떨어졌다.

미국 민간 경제조사단체인 콘퍼런스보드는 4월 소비자 신뢰지수가 82.3을 기록했다고 29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전월의 수정치(83.9)와 시장의 예측치(83.0)를 모두 밑돌았다.

전문가들은 부진한 경기와 고용시장이 소비자들의 심리를 얼어붙게 했다고 분석했다.

세부 항목별로는 현재 경기 여건에 대한 지수가 82.5에서 78.3으로 하락했다.

반면에 기대 지수는 84.8에서 84.9로 올랐다. 이는 지난해 8월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