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세월호 ‘침몰’
단원고 교사 63명 실종자 가족 돕기 위해 진도 찾기로
입력 2014.05.02 (13:43) 수정 2014.05.02 (14:14) 사회
경기도교육청 대책본부는 오늘 오전 언론 브리핑을 통해 오는 6일까지 연휴기간 동안 필수 업무 담당자를 뺀 단원고 교사 63명이 실종자 가족들을 돕기 위해 진도 현지로 간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오늘 17명을 비롯해 내일 15명, 모레 11명 등 각자 하루 일정으로 진도에 내려가 실종자 가족을 도울 예정입니다.

현재 진도 현지에는 단원고 교장과 부장급 교사 등 2명이 상주하고 평교사 2명이 교대로 내려가 가족들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 단원고 교사 63명 실종자 가족 돕기 위해 진도 찾기로
    • 입력 2014-05-02 13:43:41
    • 수정2014-05-02 14:14:00
    사회
경기도교육청 대책본부는 오늘 오전 언론 브리핑을 통해 오는 6일까지 연휴기간 동안 필수 업무 담당자를 뺀 단원고 교사 63명이 실종자 가족들을 돕기 위해 진도 현지로 간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오늘 17명을 비롯해 내일 15명, 모레 11명 등 각자 하루 일정으로 진도에 내려가 실종자 가족을 도울 예정입니다.

현재 진도 현지에는 단원고 교장과 부장급 교사 등 2명이 상주하고 평교사 2명이 교대로 내려가 가족들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