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 시각 사고대책본부
입력 2014.05.02 (17:05) 수정 2014.05.02 (17:32)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세월호 수색 작업이 장기화하면서 시신 유실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사고대책본부는 대책을 강화하고 나섰습니다.

사고대책본부 연결합니다.

윤주성 기자, 자세한 소식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사고대책본부는 시신 유실 우려가 제기됨에 따라 이를 막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실종자가 발견될 가능성이 높은 진도 조도 등지 해상에 긴 자루 모양의 그물 이른바 낭장망 490틀을 설치해놓은 상태입니다.

사고본부는 금어기인 오는 16일부터 이 그물들을 철거해야 하지만 수색이 마무리될 때까지 지속적으로 설치해놓을 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습니다.

사고 해역 8킬로미터 바깥에서는 쌍끌이 어선까지 동원해 실종자 등을 찾고 있습니다.

이와함께 군 병력 등이 접근하기 어려운 사고 해역 근처 무인도 2백십여 곳은 어선 2백여 척을 동원해 수색하고 있습니다.

사고본부는 또 실종자 가족들의 요청으로 당초 계획을 바꿔 부유물 등으로 막혀 들어가지 못한 격실을 건너뛰지 않고 유압 장비 등으로 수색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정홍원 총리는 이와관련해 오늘 국가 정책 조정회의를 열어 모든 역량과 자원을 동원해 구조 활동 인력과 시간을 확대하고, 시신 유실을 막기 위해 인근 지역을 잘 아는 어선을 수색에 적극 활용하라고 지시했습니다.

한편, 사고대책본부는 오늘 오전 사고지점 남동쪽 4.5킬로미터 지점에서 발견된 실종자는 잠수사가 희생자를 수습하는 과정에서 강한 조류에 떠밀려갔으나 해경 함정이 뒤늦게 시신을 수습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지금까지 정부 합동 사고대책본부에서 KBS 뉴스 윤주성입니다.
  • 이 시각 사고대책본부
    • 입력 2014-05-02 17:10:24
    • 수정2014-05-02 17:32:30
    뉴스 5
<앵커 멘트>

세월호 수색 작업이 장기화하면서 시신 유실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사고대책본부는 대책을 강화하고 나섰습니다.

사고대책본부 연결합니다.

윤주성 기자, 자세한 소식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사고대책본부는 시신 유실 우려가 제기됨에 따라 이를 막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실종자가 발견될 가능성이 높은 진도 조도 등지 해상에 긴 자루 모양의 그물 이른바 낭장망 490틀을 설치해놓은 상태입니다.

사고본부는 금어기인 오는 16일부터 이 그물들을 철거해야 하지만 수색이 마무리될 때까지 지속적으로 설치해놓을 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습니다.

사고 해역 8킬로미터 바깥에서는 쌍끌이 어선까지 동원해 실종자 등을 찾고 있습니다.

이와함께 군 병력 등이 접근하기 어려운 사고 해역 근처 무인도 2백십여 곳은 어선 2백여 척을 동원해 수색하고 있습니다.

사고본부는 또 실종자 가족들의 요청으로 당초 계획을 바꿔 부유물 등으로 막혀 들어가지 못한 격실을 건너뛰지 않고 유압 장비 등으로 수색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정홍원 총리는 이와관련해 오늘 국가 정책 조정회의를 열어 모든 역량과 자원을 동원해 구조 활동 인력과 시간을 확대하고, 시신 유실을 막기 위해 인근 지역을 잘 아는 어선을 수색에 적극 활용하라고 지시했습니다.

한편, 사고대책본부는 오늘 오전 사고지점 남동쪽 4.5킬로미터 지점에서 발견된 실종자는 잠수사가 희생자를 수습하는 과정에서 강한 조류에 떠밀려갔으나 해경 함정이 뒤늦게 시신을 수습한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지금까지 정부 합동 사고대책본부에서 KBS 뉴스 윤주성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