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5월 2일] 미리보는 KBS 뉴스9
입력 2014.05.02 (20:22) 수정 2014.05.02 (20:29) 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유병언 차명 의심 부동산 추가 발견

서울 염곡동 일대에서 유병언 전 회장의 차명 부동산으로 의심되는 땅이 추가로 발견됐습니다. 부동산 매입 시기와 방법 등 수상한 거래 내역 집중 취재했습니다.

‘부실검사·유착’ 의혹 한국선급 실태와 해법은?

한국선급이 선박 안전 검사권을 독점하면서 부실 검사와 함께 각종 유착 비리에 연루됐다는 의혹이 커지고 있습니다.

한국선급의 실태와 개선 방안 자세히 알아봅니다.

유실 우려…“반경 20㎞ 집중 수색”

세월호 참사 희생자들의 시신 유실 우려가 현실화되고 있습니다. 맹골수도 조류 특성을 감안하면 사고 해역 반경 20km 안을 집중 수색해야 한다는 의견이 제기됐습니다.

검찰, 전양자 씨 소환 조사 검토

검찰이 유병언 전 회장의 최측근, 연기자 전양자 씨에 대한 소환 조사를 검토하고 있습니다. 전양자 씨는 유 전 회장 일가 계열사 두 곳의 대표이사로 알려졌습니다.

상왕십리역 지하철 추돌…170여 명 다쳐

서울 지하철 2호선 상왕십리역에서 정차하고 있던 열차를 뒤따라오던 열차가 추돌해 승객 170여 명이 다쳤습니다. 사고 원인과 복구 상황 전해드립니다.
  • [5월 2일] 미리보는 KBS 뉴스9
    • 입력 2014-05-02 19:33:50
    • 수정2014-05-02 20:29:54
    뉴스
유병언 차명 의심 부동산 추가 발견

서울 염곡동 일대에서 유병언 전 회장의 차명 부동산으로 의심되는 땅이 추가로 발견됐습니다. 부동산 매입 시기와 방법 등 수상한 거래 내역 집중 취재했습니다.

‘부실검사·유착’ 의혹 한국선급 실태와 해법은?

한국선급이 선박 안전 검사권을 독점하면서 부실 검사와 함께 각종 유착 비리에 연루됐다는 의혹이 커지고 있습니다.

한국선급의 실태와 개선 방안 자세히 알아봅니다.

유실 우려…“반경 20㎞ 집중 수색”

세월호 참사 희생자들의 시신 유실 우려가 현실화되고 있습니다. 맹골수도 조류 특성을 감안하면 사고 해역 반경 20km 안을 집중 수색해야 한다는 의견이 제기됐습니다.

검찰, 전양자 씨 소환 조사 검토

검찰이 유병언 전 회장의 최측근, 연기자 전양자 씨에 대한 소환 조사를 검토하고 있습니다. 전양자 씨는 유 전 회장 일가 계열사 두 곳의 대표이사로 알려졌습니다.

상왕십리역 지하철 추돌…170여 명 다쳐

서울 지하철 2호선 상왕십리역에서 정차하고 있던 열차를 뒤따라오던 열차가 추돌해 승객 170여 명이 다쳤습니다. 사고 원인과 복구 상황 전해드립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