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여름 ‘엘니뇨’ 가능성 65% 이상…기상이변 우려
입력 2014.05.09 (00:54) 수정 2014.05.09 (09:07) 국제
태평양 해수면의 이상 고온현상, '엘니뇨'의 발생 가능성이 꾸준히 상승하고 있습니다.

미국 국립기상국 산하 기후예측센터, CPC는 월간 보고서를 통해 올 여름 북반구의 엘니뇨 발생 가능성이 65% 이상이라고 분석했습니다.

지난 달 보고서에서는 50% 였지만 엘니뇨를 일으키는 조건이 성숙하고 있기 때문에 가능성이 높아졌다는 설명입니다.

최근 미국 외 다른 나라의 기상관측기구들도 엘니뇨 발생 가능성을 높이고 있는 추세입니다.

보고서는 엘니뇨 발생에 따라 올 여름 각국이 가뭄과 홍수, 폭설 등 기상이변의 피해에 노출될 것으로 우려했습니다.
  • 올여름 ‘엘니뇨’ 가능성 65% 이상…기상이변 우려
    • 입력 2014-05-09 00:54:29
    • 수정2014-05-09 09:07:04
    국제
태평양 해수면의 이상 고온현상, '엘니뇨'의 발생 가능성이 꾸준히 상승하고 있습니다.

미국 국립기상국 산하 기후예측센터, CPC는 월간 보고서를 통해 올 여름 북반구의 엘니뇨 발생 가능성이 65% 이상이라고 분석했습니다.

지난 달 보고서에서는 50% 였지만 엘니뇨를 일으키는 조건이 성숙하고 있기 때문에 가능성이 높아졌다는 설명입니다.

최근 미국 외 다른 나라의 기상관측기구들도 엘니뇨 발생 가능성을 높이고 있는 추세입니다.

보고서는 엘니뇨 발생에 따라 올 여름 각국이 가뭄과 홍수, 폭설 등 기상이변의 피해에 노출될 것으로 우려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