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주말영화] 현빈의 ‘역린’ 2주째 예매율 1위
입력 2014.05.09 (09:34) 연합뉴스
현빈 주연의 '역린'이 주말 예매 점유율에서 2주째 정상을 지켰다.

9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역린'은 31.9%의 점유율로 류승룡 주연의 '표적'(21.9%)을 제치고 1위다.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2'는 17.0%로 3위를, 오는 15일 개봉하는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고질라'는 5.3%로 4위에 올랐다.

할리우드 애니메이션 '리오 2'가 5.1%로 5위, 로버트 드니로·마이클 더글러스 등이 출연한 '라스트베가스'는 3.3%로 6위를 차지했다.

오는 14일 개봉하는 송승헌 주연의 '인간중독'은 2.5%로 7위다.

이밖에 애니메이션 '천재 강아지 미스터 피바디'(2.3%), 이선균 주연의 '끝까지 간다'(1.8%), 웨스 앤더슨 감독의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1.3%)이 10위 안에 들었다.

이번 주 개봉작은 '라스트베가스' '피부색깔 = 꿀색' '엠파이어 스테이트' '디태치먼트' '예고 살인자' '수호지-천하대인' '둠스데이 2014' '히트맨 No.2: 살인면허' 등 8편이다.
  • [주말영화] 현빈의 ‘역린’ 2주째 예매율 1위
    • 입력 2014-05-09 09:34:48
    연합뉴스
현빈 주연의 '역린'이 주말 예매 점유율에서 2주째 정상을 지켰다.

9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역린'은 31.9%의 점유율로 류승룡 주연의 '표적'(21.9%)을 제치고 1위다.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2'는 17.0%로 3위를, 오는 15일 개봉하는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고질라'는 5.3%로 4위에 올랐다.

할리우드 애니메이션 '리오 2'가 5.1%로 5위, 로버트 드니로·마이클 더글러스 등이 출연한 '라스트베가스'는 3.3%로 6위를 차지했다.

오는 14일 개봉하는 송승헌 주연의 '인간중독'은 2.5%로 7위다.

이밖에 애니메이션 '천재 강아지 미스터 피바디'(2.3%), 이선균 주연의 '끝까지 간다'(1.8%), 웨스 앤더슨 감독의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1.3%)이 10위 안에 들었다.

이번 주 개봉작은 '라스트베가스' '피부색깔 = 꿀색' '엠파이어 스테이트' '디태치먼트' '예고 살인자' '수호지-천하대인' '둠스데이 2014' '히트맨 No.2: 살인면허' 등 8편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