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주열 한은 총재 “소비 위축 2분기까지 지속 배제 못해”
입력 2014.05.09 (16:09) 경제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세월호 참사 이후 위축된 소비 심리가 2분기 내내 이어질 수도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 총재는 오늘 열린 금융통화위원회 이후 기자간담회에서 과거 참사 때는 소비 위축이 한두 달에 그치기도 했지만 이번 사고는 조금 더 오래간다는 게 일반적인 생각인 것 같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또, 소비심리가 조기에 회복세로 돌아선다면 경기 흐름에 큰 영향이 없겠지만, 좀 더 오래간다면 분명히 영향이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총재는 현재의 금리 수준이 경기 회복을 뒷받침하는 데 부족하지 않다며, 주요국 통화정책 기조의 전환 여부를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 이주열 한은 총재 “소비 위축 2분기까지 지속 배제 못해”
    • 입력 2014-05-09 16:09:17
    경제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는 세월호 참사 이후 위축된 소비 심리가 2분기 내내 이어질 수도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 총재는 오늘 열린 금융통화위원회 이후 기자간담회에서 과거 참사 때는 소비 위축이 한두 달에 그치기도 했지만 이번 사고는 조금 더 오래간다는 게 일반적인 생각인 것 같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또, 소비심리가 조기에 회복세로 돌아선다면 경기 흐름에 큰 영향이 없겠지만, 좀 더 오래간다면 분명히 영향이 있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총재는 현재의 금리 수준이 경기 회복을 뒷받침하는 데 부족하지 않다며, 주요국 통화정책 기조의 전환 여부를 예의주시하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